2019.07.11 (목)

  • 흐림속초 20.1℃
  • 구름많음동두천 20.5℃
  • 구름많음파주 20.6℃
  • 구름많음대관령 18.0℃
  • -춘천 22.5℃
  • 북강릉 19.8℃
  • 흐림강릉 20.3℃
  • 흐림동해 19.6℃
  • 흐림서울 21.9℃
  • 인천 20.9℃
  • 수원 21.7℃
  • 구름많음영월 24.1℃
  • 대전 21.6℃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4.7℃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3.3℃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3.3℃
  • 흐림성산 24.4℃
  • 구름많음서귀포 26.0℃
  • 구름많음강화 20.9℃
  • 구름많음양평 24.3℃
  • 구름많음이천 23.7℃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천안 22.4℃
  • 구름많음부여 21.2℃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김해시 25.9℃
  • 흐림강진군 22.9℃
  • 흐림해남 23.0℃
  • 흐림고흥 23.1℃
  • 구름많음봉화 26.1℃
  • 구름많음문경 25.7℃
  • 구름많음구미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창 24.1℃
  • 구름많음거제 23.7℃
  • 구름많음남해 25.2℃
기상청 제공

지방회

대전유성지방회 ‘교회 내 성폭력 예방교육 세미나’ 개최


대전유성지방회(회장 황기 목사)는 지난 6월 10일 생명의샘교회(김영운 목사)에서 월례회 및 ‘교회 내 성폭력 예방교육 세미나’를 가졌다.
1부 시간은 이규상 목사(이웃사랑)의 기도로 시작해, 성폭력 예방 교육 강사로 활동하며 아따세 성폭력예방교육협회 대표를 맡고 있는 김영운 목사(생명의샘)가 ‘교회 내 성폭력 예방교육 세미나를 진행했다.


김영운 목사는 최근 성범죄 사건이 교회 내에서도 심각한 상황임을 지적하며, 교회 내의 성범죄를 예방하기 위해서 목회자가 먼저 건전한 성 인식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김 목사는 교회 내 성범죄는 그루밍 성범죄와 친족 성범죄의 특징을 띠고 있어 해결방법이 쉽지 않고, 교회공동체가 무너지는 결과를 가져오기 때문에 예방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끝으로 김 목사는 “지방회나 교단 차원에서 관심을 가지고 목회자를 대상으로, 개 교회에서는 평신도들을 대상으로 교회 내 성폭력 예방교육을 정기적으로 실시해, 교회 내에서 뿐만 아니라 일반 사회에서도 성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일 필요가 있다고 전하며 개 교회나 지방회 차원에서 교육이 필요하면 아따세 성폭력 예방교육협회(010-7770-6403)로 문의해달라고 권면했다.


세미나를 마친 후 2부 월례회는 지방회장 황기 목사의 사회로 각부 보고를 받은 후, 지방회 발전을 위한 논의를 하고, 지방회 가입을 청원한 더행복한교회(임영철 목사)를 가입하기로 결정했다.
이어 이웃사랑교회(이규상 목사)와 생명의샘교회가 함께 간식과 식사를 제공했다.           


서기 공보부장 이미경 목사



배너
배너
하늘비전교회 본보 헌신예배 드려 가나중앙지방회 하늘비전교회(오관석 원로목사, 오영택 목사)는 지난 6월 30일 주일 오후 응답받는 예배 시간에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와 직원들을 초청해 신문사 헌신예배로 드렸다. 이어 오영택 목사는 문서 선교사역의 힘을 보태고자 귀중한 헌금을 본사에 후원했다. 이날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는 “사명자의 생명”(막5:25~34)이란 제목으로 하늘비전 오관석 원로목사와의 소중한 관계를 강조한 신철모 목사는 “성도의 생명은 믿음을 의미하며 믿음이 없다면 그것은 죽음을 의미한다”면서 “믿음이 우리 안에 항상 내재되어 있도록 근신하여 깨어 기도하며 말씀을 사모하고 예배를 통해 주신 말씀을 나에게 주시는 영생의 말씀으로 믿고 지켜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하나님이 우리를 지명하시고 부르신 뜻을 확실히 믿을 때, 우리를 이 세상 끝 날까지 책임져주신다는 사실을 기억하며 받은 소명으로 하나님께 헌신해야 할 것”이라며 “오늘 본문에 등장한 여인도 세상 모든 수단으로 병을 고치지 못했지만 결국 예수님을 만나 모든 것을 해결 받았기에 오늘 우리에게도 이런 주님이 함께 하심을 믿으며 살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영택 목사(사진)는 “교단의 귀한 소식을 전하는 유일한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