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30 (화)

  • 흐림속초 19.0℃
  • 흐림동두천 20.7℃
  • 흐림파주 21.5℃
  • 흐림대관령 16.9℃
  • -춘천 22.4℃
  • 북강릉 18.7℃
  • 흐림강릉 19.6℃
  • 흐림동해 19.0℃
  • 서울 22.0℃
  • 인천 20.8℃
  • 수원 21.3℃
  • 흐림영월 20.7℃
  • 흐림대전 20.6℃
  • 구름많음대구 27.8℃
  • 구름조금울산 25.5℃
  • 흐림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조금고창 19.3℃
  • 구름많음제주 23.3℃
  • 구름조금성산 24.4℃
  • 구름조금서귀포 24.6℃
  • 흐림강화 21.3℃
  • 흐림양평 23.5℃
  • 흐림이천 22.6℃
  • 흐림보은 21.1℃
  • 흐림천안 20.5℃
  • 흐림부여 20.7℃
  • 흐림금산 21.8℃
  • 흐림김해시 25.9℃
  • 흐림강진군 21.3℃
  • 흐림해남 21.2℃
  • 흐림고흥 22.5℃
  • 흐림봉화 21.0℃
  • 흐림문경 24.1℃
  • 흐림구미 24.8℃
  • 흐림경주시 26.6℃
  • 흐림거창 24.0℃
  • 흐림거제 22.4℃
  • 구름많음남해 25.6℃
기상청 제공

사실과 진실

비전 묵상-42

한재욱 목사
강남비전교회

“‘이거 사실이 아니지요?’ 나는 아저씨의 눈이 어두워지는 것을 절망적인 심정으로 지켜봤다. ‘그러니까 전부 다 사실은 아니지요?’ 한참 만에 대답을 들었다. ‘사실이 전부는 아니야.’ ‘그러니까 사실이 거짓말일 수도 있다는 거지요?’”

정유정 저(著) 《7년의 밤》(은행나무, 23-24쪽) 중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사실과 진실은 다릅니다. 우리는 ‘사실’로 ‘진실’을 숨기며 자위하고 쾌재를 부르며 사는 경우가 많습니다. 아브라함이 그러했습니다. 아브라함은 그랄 왕 아베멜렉 앞에서 아내 사라를 누이라고 말합니다. 아비멜렉이 사라를 주목하자 목숨이 위태로울지도 모른다는 생각 속에 아브라함은 쫄장부가 된 것입니다.


사라가 누이인 것은 사실입니다. 사라는 이복 누이였습니다(창20:12). 그런데 그 상황에서 누이라고 해야 했을까요? 당연히 아내라고 했어야 합니다. 누이라고 한 것은 거짓말이 아니라 ‘사실’입니다. 그러나 ‘진실’이 아닙니다.


거짓말이 아닌 사실을 말했지만 진실을 말한 것이 아닙니다. 이에 하나님은 진노하십니다. 죄성이 가득한 우리 인간은 쉽사리 회개하지 않습니다. 그러면서 자신은 ‘사실’을 말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보시는 것은 ‘진실’입니다. ‘아멘’이라는 말의 뜻 중의 하나가 ‘진실’입니다.


초대 그리스도인들을 바라보며 당시 사람들이 붙여준 별명은 “진실한 그리스도인”이었습니다. 침례 요한이 그러했습니다. 요한은 아무 기적도 행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진실의 힘’으로 주님의 길을 예비했습니다.


“다시 요단강 저편 요한이 처음으로 침례 베풀던 곳에 가사 거기 거하시니 많은 사람이 왔다가 말하되 요한은 아무 표적도 행하지 아니하였으나 요한이 이 사람을 가리켜 말한 것은 다 참이라 하더라.”(요10:40,41)


요한의 말에는 언제나 진실이 느껴졌습니다. 사람들은 그 진실의 권위 앞에 고개를 숙인 것입니다. 진실이라는 말 앞에 늘 부끄럽습니다. “빛의 열매는 모든 착함과 의로움과 진실함에 있느니라.”(엡5:9)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코로나19 극복 “교회가 희망이다”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난 6월 18일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분당채플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 목회자 세미나를 진행했다. “코로나19 이후 목회적 대응과 실제적 대안”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세미나는 현장 참여 세미나로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가 수도권 지역으로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지역사회의 불안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총회와 지구촌교회 측의 협의로 온라인 강의 대체했으며 이날 세미나는 전국교회 목회자들에게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제공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코로나19가 지나갈 것으로 예상했지만 장기화로 인해 사역의 현장 가운데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에 총회가 함께 하며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이번 세미나가 하나의 계기가 되고 우리 목회 환경에 작은 대안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최성은 목사(지구촌)가 “포스트 코로나 3,8 전략”이란 주제로 첫 강의를 시작했으며 유관재 목사(성광)가 “목회적 전망과 대응”, 최병락 목사(강남중앙)가 “새로운 목회 영성”이란 주제로 강의했다. 이어 지구촌교회의 주요 부서별 코로나 이후 적용 가능한 목회전략들을 발표했으며 김중식 목사(포항중앙)가 “변화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