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속초 21.8℃
  • 흐림동두천 22.6℃
  • 흐림파주 22.7℃
  • 흐림대관령 18.0℃
  • -춘천 22.8℃
  • 북강릉 20.7℃
  • 흐림강릉 21.7℃
  • 흐림동해 20.0℃
  • 서울 23.7℃
  • 인천 24.3℃
  • 수원 24.3℃
  • 흐림영월 21.5℃
  • 흐림대전 24.2℃
  • 흐림대구 24.0℃
  • 흐림울산 23.1℃
  • 광주 25.4℃
  • 흐림부산 26.3℃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30.6℃
  • 구름많음성산 27.1℃
  • 흐림서귀포 26.5℃
  • 흐림강화 23.3℃
  • 흐림양평 22.9℃
  • 흐림이천 23.6℃
  • 흐림보은 22.8℃
  • 흐림천안 23.8℃
  • 흐림부여 25.3℃
  • 흐림금산 23.6℃
  • 흐림김해시 25.2℃
  • 흐림강진군 26.9℃
  • 흐림해남 27.2℃
  • 흐림고흥 26.5℃
  • 흐림봉화 21.1℃
  • 흐림문경 22.8℃
  • 흐림구미 24.1℃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창 22.8℃
  • 흐림거제 26.4℃
  • 흐림남해 26.9℃
기상청 제공

선교편지

새로운 선교 인재 양성에 힘쓴다

해외선교회 이병문-이영임 선교사(WMTC)


선풍기를 찾는 계절이 왔습니다. 하지만 저희는 여전히 살얼음판을 걷고 있습니다.


28기 신임선교사훈련
지난 5월 15일에 28기 신임선교사훈련을 마쳤습니다. 코로나19의 위협 속에서도 3개월의 훈련을 받고 23명이 수료했습니다. 시작할 때 ‘무사히만 끝나면 더 바랄 것이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매일 아침마다 ‘오늘도 무사히’하는 기도로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훈련생들이 외출을 못하자 생활이 단순해지면서 서로의 교제가 깊어지고 훈련에 집중하게 되었습니다.


이번에는 동기애를 넘어 동지애(同志愛)를 공유하는 것 같았습니다. 훈련의 효과도 기대보다 훨씬 더 좋았습니다. 이전에는 상상하지 못했던 시도들도 있었습니다. 인터넷으로 지구 반대편에 있는 선교사들과 토론을 했고 타문화를 가정하여 전도, 제자훈련, 목장모임을 실습할 수 있었습니다.


코로나는 많은 것을 빼앗아갔지만 또한 많은 것을 선물해준 것입니다.
모든 훈련을 마치고 떠나가는 훈련생을 진심으로 축복했습니다. ‘좋은 선교사, 주님께서 기뻐하시는 선교사가 되십시오.’ 하지만 코로나19 때문에 언제 파송될 수 있을지 불투명합니다. 이들을 위해서 기도해 주십시오.



29기 신임선교사훈련
감사하게도 올해는 선교사 지망생이 40명이나 되기 때문에 28기 훈련이 끝난 지 2 주일만에 29기 선교사훈련이 시작됐습니다. 그 사이에 에어컨 17대를 설치했고, 바닥 왁스 공사를 했습니다. 그리고 곧바로 17명의 훈련생(자녀 포함 27명)이 입소했습니다.


6월쯤 되면 코로나의 위협이 좀 없어질 것으로 기대했는데 훈련생은 마스크를 쓰고 생활을 하며, 외출이 허용되지 않습니다. 여전한 코로나19의 위협이 있고, 저희도 여름훈련을 진행해본 경험이 없기 때문에 또 다시 하루하루 살얼음판을 걷고 있습니다. 하지만 마음 한편에 주님의 새로운 선물에 대한 기대도 합니다.


전망과 기도제목
요즘은 유독 중국과 두고 온 형제자매들이 생각납니다. 그들의 연약함이 나의 연약함으로 느껴지지 때문입니다. 가을쯤 한번 방문했으면 좋겠는데 쉽지 않을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코로나 사태가 언제까지 갈지? 이후에는 세상이 어떻게 변해갈지? 우리의 선교는 어디로 갈지? 하나도 답할 수 없지만, 변함없으신 주님의 통치를 믿습니다.
그 위에 제 인생과 선교의 기초를 다시 놓아야겠습니다.


기도해주십시오.
1. 세상을 어렵게 하는 코로나의 위협이 하루 속히 종식되도록
2. 이미 수료하고 떠나간 선교사들이 파송될 수 있도록
3. 29기 선교사훈련이 코로나의 위협 속에서 안전하고 좋은 결과를 내도록
4. 중국의 공동체가 어려움 속에도 견고히 서며 하나 되도록


이병문 선교사 지정후원계좌 KEB하나 181-0401156-810
예금주 : 이병문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지구촌교회 후원으로 영주·경북 지역 교회 지원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는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의 후원으로 경북 영주지역과 경북지역 침례교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번 후원은 지구촌교회의 국내 단기선교 사역의 일환으로 진행할 예정이었던 ‘블레싱 영주’가 코로나19로 현지 사역을 할 수 없게 되면서 영주지역 교회를 위해 물품, 격려영상, 손편지 등을 마련해 영주지역교회를 위로하고 격려의 차원으로 마련됐다. 또한 지구촌교회는 성도들의 마음을 모아 국내단기 선교 헌금으로 1억 2200만원을 총회에 전달했다. 이에 총회는 지난 7월 23일 영주기독교연합회를 방문해 76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으며 경북내륙지역 92개 침례교회에 총 4600만원을 지원했다. 윤재철 총회장은 “지구촌교회 성도들의 사랑이 담긴 선교후원에 진심으로 감사하며 오병이어의 기적처럼 지구촌교회의 사랑과 헌신으로 더 많은 교회들이 위로를 받고 힘을 얻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는 “코로나19로 국내외 힘든 환경으로 위기에 처한 지역교회에 지구촌교회의 국내전도 사역이 한국사회와 교회에 귀한 본이 되기를 소망한다”면서 “계속해서 이러한 교회의 연합과 교단을 뛰어넘는 그리스도 안에서의 진정한 연합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