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28 (토)

  • 구름많음속초 25.3℃
  • 구름많음동두천 21.8℃
  • 흐림파주 22.7℃
  • 구름많음대관령 18.2℃
  • -춘천 20.3℃
  • 구름많음북강릉 24.8℃
  • 구름많음강릉 26.4℃
  • 흐림동해 24.2℃
  • 흐림서울 21.4℃
  • 박무인천 22.1℃
  • 박무수원 21.2℃
  • 흐림영월 19.9℃
  • 박무대전 21.5℃
  • 구름조금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4.7℃
  • 구름조금광주 24.2℃
  • 흐림부산 26.3℃
  • 흐림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조금성산 28.3℃
  • 구름많음서귀포 27.1℃
  • 구름많음강화 23.8℃
  • 흐림양평 19.5℃
  • 흐림이천 20.6℃
  • 구름많음보은 20.1℃
  • 흐림천안 20.9℃
  • 흐림부여 21.9℃
  • 흐림금산 22.4℃
  • 구름많음김해시 25.3℃
  • 구름많음강진군 24.0℃
  • 구름많음해남 22.8℃
  • 구름많음고흥 25.1℃
  • 구름많음봉화 18.2℃
  • 흐림문경 21.2℃
  • 흐림구미 23.7℃
  • 흐림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창 22.5℃
  • 구름많음거제 25.7℃
  • 구름많음남해 25.5℃
기상청 제공

교계

개신교인 76% “동성애 인정 어려워”

URL복사

 

최근 발의돼 논란이 일고 있는 평등법의 ‘성적지향’ 문제가 화제로 오르내리고 있는 상황에서 개신교인 4명 중 3명이 동성애를 인정하기 어렵다고 답한 것으로 조사됐다.

 

목회데이터연구소(대표 지용근)는 주간리포트 105호를 통해 개신교인 76%가 동성애에 부정적인 입장을 밝혔다고 발표했다. 일반 국민의 55%가 “동성애를 인정하기 어렵다”고 답한 것과 비교하면 월등히 높은 수치다.

 

일반 청소년(중고생)의 경우 ‘인정해 줘야 한다’(58%)는 긍정 인식이 ‘인정하기 어렵다’(24%)는 부정 인식보다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개신교 청소년은 동성애에 대해 부정 인식(49%)이 긍정 인식(34%)보다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나 같은 또래 일반학생과 인식이 달랐다.

종교별로 가톨릭이나 불교를 믿는 청소년도 동성애에 대한 긍정 인식(가톨릭 55%, 불교 67%)이 부정 인식(가톨릭 27%, 불교 13%)보다 더 높게 나타났다.

 

개신교 청소년은 부모 모두 개신교인인 경우 동성애에 대한 부정 인식이 높았다. 부모가 둘 다 개신교인 경우 50%가 “인정하기 어렵다”고 답했으며 양쪽 모두 비개신교인일 경우 18%만이 “인정하기 어렵다”는 답을 선택해 극명한 차이를 보였다.

 

한편, 한국인의 동성애자 배제 의식은 57%로 북한이탈주민(18%)이나 외국인 이민자(10%), 장애인(4%), 결손가정 자녀 (3%)보다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과자(69%)보다 조금 낮은 수치로 한국인의 동성애자에 대한 거부감이 꽤나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자녀의 배우자의 경우 ‘전혀 동의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전과자(78%)와 동성애자(74%)가 비슷하게 압도적으로 높았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한국침신대-유성구 ‘침신솔빛길’ 조성 한국침례신학대학교(김선배 총장, 한국침신대)와 유성구(정용래 구청장)는 한국침례신학대학교 교내의 아름다운 캠퍼스와 소나무 숲길을 회복과 휴식, 문화의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침신대와 유성구는 지난 8월 11일 유성구청 중회의실에서 김선배 총장과 정용래 구청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한국침례신학대학교-유성구 걸어서 10분 이내 산책로·등산로·치유의 숲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산책로·등 산로·치유공간 조성 관련 업무 분담 △숲 교육 프로그램 운영 및 이용 활성화 △사업 추진에 따른 인·허가 등을 위한 행정 및 재정적 지원 등 산책로·등산로·치유의 숲 조성을 위한 공동의 보조를 맞추게 된다. 이에 따라 유성구는 오는 11월까지 사업비 1억 5000만원을 투입해 한국침례신학대학교를 중심으로 수목 및 조화류 식재, 주요 시설물 설치 등을 통한 ‘침신솔빛길’을 조성한다. 김선배 총장은 “우리 대학은 학교 전체가 아름다운 숲길로 이뤄져 있어서 ‘침신솔빛길’ 조성이 완료되면 대학 구성원뿐만 아니라 지역민들과 함께 호흡하고 공유하는 훌륭한 공간이 될 것”이라며 “이번 ‘침신솔빛길’ 조성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