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속초 17.6℃
  • 구름많음동두천 13.7℃
  • 구름많음파주 13.8℃
  • 구름조금대관령 11.6℃
  • -춘천 13.2℃
  • 흐림북강릉 16.3℃
  • 흐림강릉 17.1℃
  • 구름많음동해 17.3℃
  • 구름많음서울 16.6℃
  • 구름많음인천 16.9℃
  • 구름조금수원 17.2℃
  • 구름많음영월 13.0℃
  • 구름많음대전 16.2℃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7.8℃
  • 구름조금광주 19.1℃
  • 구름많음부산 18.2℃
  • 구름많음고창 17.2℃
  • 구름많음제주 21.2℃
  • 구름많음성산 19.1℃
  • 구름많음서귀포 20.3℃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양평 14.6℃
  • 구름많음이천 14.2℃
  • 구름조금보은 12.0℃
  • 구름많음천안 14.3℃
  • 구름많음부여 17.3℃
  • 흐림금산 15.0℃
  • 구름조금김해시 17.6℃
  • 구름많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해남 17.6℃
  • 구름조금고흥 16.9℃
  • 구름많음봉화 16.8℃
  • 구름조금문경 13.0℃
  • 흐림구미 14.3℃
  • 구름많음경주시 13.1℃
  • 흐림거창 13.9℃
  • 구름많음거제 16.9℃
  • 구름조금남해 19.0℃
기상청 제공

지방회

전체기사 보기

특별기고 / 신계교회를 위해 기도 부탁드립니다

포항지방회 신계교회(박효걸 목사)가 지난 9월 7일 동해안을 따라 북진하던 태풍 하이선의 직접적인 영향으로 교회당 지붕이 소실됐습니다. 앞선 태풍 마이삭으로 일부 물받이가 날아가고 처마에 불안전하게 붙어 있던 시설물을 직접 지붕 처마 끝자락에서 보수작업을 해서 교회당 주변 이웃들에게 피해가 없도록 조치를 취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수고도 헛되이 태풍 하이선으로 말미암아 지붕 소실을 막지 못했습니다. 한편 건축업을 하는 분의 의견은 현재의 지붕공법으로는 또 태풍이 오면 견딜 수 없으므 로 부분공사를 하기보다는 지붕 전체를 공사하는 것이 타당하다고 제안했습니다. 신계교회는 109년의 역사를 가진 농촌교회입니다. 농촌교회가 안고 있는 여러 가지 문제 중 하나인 청년세대가 없이 연로하신 20여 명의 성도들과 작은 공동체로 작지만 가족처럼 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번 태풍 피해가 지나간 상처는 성도들조차 어떻게 할 수 없을 만큼 힘들고 아픈 상처로 남았습니다. 감사한 일은 지붕의 칼라 강판이 통째로 뜯겨지면서도 교회당 주변의 이웃들에게 인적, 물적 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다행으로 여기며 하나님께 감사하며 서로를 위로하고 있습니다. 이 어려움이 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기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