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5 (일)

  • 맑음속초 0.9℃
  • 맑음동두천 -2.5℃
  • 맑음파주 -3.1℃
  • 맑음대관령 -9.0℃
  • -춘천 -3.5℃
  • 맑음북강릉 1.8℃
  • 맑음강릉 2.2℃
  • 구름조금동해 2.4℃
  • 맑음서울 -0.4℃
  • 맑음인천 0.3℃
  • 맑음수원 -0.5℃
  • 맑음영월 -2.3℃
  • 박무대전 -1.4℃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2.6℃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5.7℃
  • 맑음고창 0.6℃
  • 맑음제주 9.7℃
  • 맑음성산 5.9℃
  • 맑음서귀포 9.6℃
  • 맑음강화 -2.2℃
  • 맑음양평 -1.5℃
  • 맑음이천 -1.3℃
  • 맑음보은 -3.6℃
  • 맑음천안 -3.0℃
  • 맑음부여 -3.1℃
  • 맑음금산 -2.9℃
  • 맑음김해시 3.2℃
  • 맑음강진군 2.0℃
  • 맑음해남 1.1℃
  • 맑음고흥 3.2℃
  • 맑음봉화 -3.9℃
  • 맑음문경 -1.7℃
  • 맑음구미 0.3℃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창 -1.6℃
  • 맑음거제 3.0℃
  • 맑음남해 4.2℃
기상청 제공

총회

교단, 목회 그리고 세상과 함께하는 총회

URL복사

기독교한국침례회 제111차 정기총회에서 저를 제77대 총회장으로 세워주신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올립니다. 아울러 한마음 한뜻이 되어 총회를 섬길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자랑스런 동역자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우리 교단은 한 영혼이라도 더 구원하기 위해 목숨 걸고 전도와 선교를 지상목표로 삼는 신앙정신을 구현해왔으며, 오늘날 3,500여 교회로 성장하여 국내 6대 교단으로 우뚝 섰습니다.

그러나 작금의 목회현장은 내우외환의 위기에 직면해 있습니다. 교회는 사회적으로 존중과 선망의 대상이 되지 못하고, 고령화와 다음세대의 부재로 인해 생존 자체를 우려하는 상황에까지 이르렀습니다.

 

이러한 시대적 상황과 영적 위기 앞에서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것이 무엇이겠습니까?

부지기수의 다양한 대답이 있을 수 있겠지만 무엇보다 우리는 하늘의 신령한 은혜와 하나님의 도우심을 간구해야 한다고 확신합니다. 나아가 우리 교단의 목회자들이 힘을 모아 서로 돕고 격려해주며 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가야 합니다.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를 위해 삶을 던지기로 각오한 사람들입니다. 우리의 다짐과 결심이 헛되지 않도록 열정을 쏟아붓고, 삶의 현장에 흐르는 뜨거운 눈물을 서로 닦아주면서 다시 기쁨이 샘솟는 목회의 현장을 함께 만들어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 저는 우리 교단의 모든 목회자들과 함께 최선을 다해 섬기며 헌신하겠습니다. 우리 교단의 모든 목회자들이 하나님의 마음에 합당한 총회를 이루기 위해 함께 한다면 반드시 변화의 물꼬를 트고 감격과 감동이 넘치는 총회가 되리라고 확신합니다.

 

다음세대 육성을 위한 알찬 계획과 총회 행정의 체계화 등 연관된 사역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것입니다. 또한 위기 상황을 맞고 있는 목회자를 세우는 일과 언택트 시대에서 결코 변하지 않는 복음의 가치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입니다.

 

존경하는 침례교 동역자 여러분!

우리 침례교단이 다가오는 미래에 준비된 교단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모든 동역자들께서 기도해주시고 힘을 모아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저는 한 알의 밀알이 되어 가장 앞장서서 열정적으로 섬기겠습니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헌신하고, 낮은 섬김으로 하나님과 동역자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모습으로 한 해 동안 총회장의 중책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교단, 목회 그리고 세상과 함께하는

기독교한국침례회 제77대 총회장 고명진 목사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