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월)

  • 구름많음속초 19.2℃
  • 흐림동두천 16.6℃
  • 흐림파주 16.7℃
  • 흐림대관령 13.9℃
  • -춘천 19.0℃
  • 흐림북강릉 20.7℃
  • 흐림강릉 21.7℃
  • 흐림동해 21.2℃
  • 박무서울 17.1℃
  • 흐림인천 16.4℃
  • 흐림수원 16.7℃
  • 흐림영월 18.0℃
  • 대전 18.5℃
  • 흐림대구 20.9℃
  • 흐림울산 18.6℃
  • 박무광주 19.1℃
  • 박무부산 19.0℃
  • 흐림고창 17.9℃
  • 제주 17.7℃
  • 흐림성산 18.2℃
  • 박무서귀포 19.4℃
  • 흐림강화 16.1℃
  • 맑음양평 18.2℃
  • 흐림이천 17.5℃
  • 흐림보은 16.8℃
  • 흐림천안 17.3℃
  • 흐림부여 18.3℃
  • 흐림금산 17.8℃
  • 흐림김해시 18.3℃
  • 흐림강진군 18.2℃
  • 흐림해남 17.5℃
  • 흐림고흥 17.7℃
  • 흐림봉화 19.4℃
  • 흐림문경 18.2℃
  • 흐림구미 21.3℃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창 19.0℃
  • 흐림거제 18.9℃
  • 흐림남해 18.6℃
기상청 제공

목회.신학

전체기사 보기

“예수님이 세운 순수한 교회 계승하는 침례교회”

BOOK 인터뷰 / 영국 청교도 분리파 후예설을 강조한 김용국 교수

침례교회의 시작과 관련해서 여러 많은 해석과 주장들이 있었지만 우리 교단에서 대체적으로 받아들이고 있는 학설은 크게 3가지로 보고 있다. 첫 번째는 예수님이 세우신 신약교회가 최초의 침례교회였다는 계승설과 영국 청교도 가운데 분리파들이 성경연구를 통해 시작했다는 영국 청교도 분리파 후예설, 마지막으로 침례교회를 세운 영국인들이 재침례교회의 신앙과 사상의 영향을 받아 세운 재침례교 영향설이다. 이와 관련된 논쟁은 끊이지 않고 있지만 이를 통해 침례교회가 성장하고 발전해 온 것은 사실이다. 이번에 발간된 세계 침례교회사(김용국 저, 침례신학대학교출판부, 37000원)는 침례교회의 뿌리와 함께 침례교회의 역사를 영국과 미국, 유럽대륙, 한국을 중심으로 비중있게 다뤘다. 이에 본보는 침신대 김용국 교수(사진·신학과)에게 이번 책에 대한 궁금한 점을 들어봤다. ◇세계 침례교회에 대해 어려운 일을 하셨습니다. 이번에 이렇게 정리하시게 된 계기가 궁금합니다. = “과찬의 말씀이지만 칭찬을 해주시니 힘이 납니다. 이번 책을 출판한 것은 신학교 교재로 사용하는 것과 동시에 침례교 목회자에게 침례교회 역사에 대해 객관적으로 알릴 필요가 있다고 여겨 집필하게 됐습니다.” ◇ 침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