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49대 총회장 이창희 목사 천국환송예배

우리교단 49대 총회장을 역임한 이창희 목사의 천국환송예배가 지난 3월 9일 세종충남대학교병원 쉴낙원 장례식장에서 총회장(總會葬)으로 진행했다.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의 집례로 진행된 천국환송예배는 교역자복지회 회장 황인정 목사의 기도, 한승현 목사(에벤에셀)가 성경봉독하고 총회장 직무대행 홍석훈 1부총회장(신탄진)이 “천국의 소망”(살전 4:13~17)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 총회 사회부장 이준선 목사(꿈이있는)가 이창희 목사의 약력을 소개하고 임공열 목사(세종송담)가 추모사를 전하고 유가족 대표가 이창희 목사의 장례에 조문과 후의로 위로해주심에 감사를 드리고 헌화의 시간을 가진 뒤, 62대 교단 총회장을 역임한 이대식 목사(가현)의 축도로 천국환송예배를 마쳤다.


이창희 목사는 1935년 충남 예산에서 출생했으며 한국침례신학대학교를 졸업하고 강진교회 담임 사역을 시작으로 목회의 여정을 걸었다. 이어 금마교회, 원문교회, 조치원교회(현 세종지구촌교회)에서 담임목사로 사역한 뒤, 2006년 세종지구촌교회에서 원로목사로 추대됐다.


이 목사는 교단적으로 47대 총회 1부총회장을 역임하고 49대 총회장으로 교단을 위해 헌신했다. 


가족으로는 박종옥 사모와 이요한(조성란), 이기명(정혜진), 이기현(서수진), 이기은 등의 3남 1녀와 이현, 이성현, 이영현, 박준규, 박준희, 이지예 등 손주를 뒀다.                                 

이송우 국장



배너

총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