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속초 21.2℃
  • 흐림동두천 15.9℃
  • 흐림파주 16.4℃
  • 흐림대관령 17.6℃
  • -춘천 17.3℃
  • 흐림북강릉 22.3℃
  • 흐림강릉 25.0℃
  • 흐림동해 21.8℃
  • 흐림서울 16.3℃
  • 인천 15.3℃
  • 수원 17.5℃
  • 흐림영월 21.8℃
  • 흐림대전 22.2℃
  • 구름조금대구 28.2℃
  • 맑음울산 25.9℃
  • 구름많음광주 26.3℃
  • 맑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4.2℃
  • 맑음제주 20.6℃
  • 맑음성산 21.5℃
  • 구름많음서귀포 20.6℃
  • 흐림강화 16.6℃
  • 흐림양평 17.9℃
  • 흐림이천 18.5℃
  • 흐림보은 22.5℃
  • 흐림천안 21.2℃
  • 흐림부여 21.8℃
  • 흐림금산 22.1℃
  • 구름조금김해시 27.4℃
  • 구름많음강진군 25.2℃
  • 흐림해남 25.8℃
  • 맑음고흥 25.3℃
  • 구름조금봉화 23.3℃
  • 흐림문경 23.7℃
  • 구름조금구미 26.0℃
  • 구름조금경주시 28.8℃
  • 구름조금거창 25.7℃
  • 맑음거제 25.8℃
  • 맑음남해 26.6℃
기상청 제공

시론

전체기사 보기

나는 흙이다

김근중 목사 늘푸른교회

지금 세상은 건물은 높아졌지만 인격은 작아졌다. 고속도로는 넓어졌지만 시야는 더 좁아졌다. 소비는 많아졌지만 더 가난해졌다. 더 많은 물건을 사지만 기쁨은 줄어들었다. 집은 커졌지만 가족은 더 적어졌다. 더 편리해졌지만 시간은 더 없다. 학력은 높아졌지만 상식은 부족하고, 지식은 많아졌지만 판단은 모자란다. 전문가들은 늘어났지만 문제는 더 많아졌다. 약은 많아졌지만 건강은 더 나빠졌다. 많이 소유하기 위해 돈을 쫓아 살았다. 그러다보니 인격이 작아졌다. 가족을 놓쳤다. 건강을 잃었다. 크게 소유했지만 존재의 크기는 작아졌고, 행복을 잃었다. 감히 말해본다 식욕은 몸의 문제가 아니라 정신의 문제다. 사는 동안 불필요한 잉여욕망과 싸워야 한다. 새들은 적게 먹고 적게 배설한다. 새들은 날기 위해서 뼛속까지 비운다. 그렇다고 새들이 불행하다는 증거는 하나도 없다. 뼛속까지 비웠다고 새들이 행복하지 않다는 증거도 없다. 오히려 새들은 하늘을 자유롭게 날며 잘 먹고, 잘 산다. 가진 것이 적었을 때가 걱정거리가 가장 적었다. 감히 말해본다. 부족할 때 보다는 풍족했을 때 더 괴로움이 많았다는 것을 우리는 알고 있다. 적게 가지면 괴로움도 적고, 바라는 것이 작으면 불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