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2 (목)

  • 구름조금속초 28.2℃
  • 구름많음동두천 26.5℃
  • 구름많음파주 24.2℃
  • 흐림대관령 21.7℃
  • -춘천 25.9℃
  • 구름많음북강릉 28.0℃
  • 흐림강릉 27.5℃
  • 흐림동해 24.7℃
  • 구름많음서울 27.4℃
  • 박무인천 26.7℃
  • 연무수원 28.0℃
  • 흐림영월 25.4℃
  • 박무대전 26.2℃
  • 흐림대구 25.8℃
  • 울산 24.9℃
  • 흐림광주 25.0℃
  • 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5.9℃
  • 흐림제주 29.3℃
  • 흐림성산 28.3℃
  • 박무서귀포 27.8℃
  • 구름많음강화 26.4℃
  • 구름많음양평 26.4℃
  • 흐림이천 26.1℃
  • 흐림보은 26.3℃
  • 구름많음천안 26.3℃
  • 구름조금부여 28.3℃
  • 흐림금산 25.9℃
  • 구름많음김해시 25.7℃
  • 흐림강진군 26.2℃
  • 흐림해남 26.0℃
  • 흐림고흥 26.3℃
  • 흐림봉화 23.8℃
  • 흐림문경 24.5℃
  • 흐림구미 24.8℃
  • 흐림경주시 25.3℃
  • 흐림거창 24.4℃
  • 흐림거제 26.6℃
  • 흐림남해 27.0℃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한국기독교역사박물관 3·1운동 100주년 기획전시회 진행

경기도 이천시에 위치한 한국기독교역사박물관이 오는 12월 30일까지 기획전시전을 진행한다.
이번 기획전시전은 3·1운동 100주년의 의미를 담아 준비됐다. 전시회의 주제 타이틀에 담고 있는 “백년의 기억 천년의 평화”는 100년 전, 우리 선조들이 3·1운동을 통해 선포하고자 했던 것이 칠흑같이 암울한 식민지 상황에서 새 하늘과 새 땅의 현존을 선포하는 종말론적 희망이자 메시아적 비전이었다는 것을 말한다.


전시되는 자료 중에는 친필로 쓴 ‘3·1운동 체험기(이병주, 당시 연희전문학교 학생회장)의 자료’와 일제가 민족저항의 의지를 꺽기 위해 조선에 세워 운용했던 ‘조선형무소 사진첩(1924)’이 있으며, 1919년 3·12에 발표된 독립선언서 김백원, 차상진 등 ‘12인등의 장서’ ‘독립운동가 김죽림의 편지(1919)’ ‘구한말 옥중도서 대출명부(1905)’ ‘기미년 학생운동의 전모(1946)’ ‘일일의 력(전덕기), 1912’ 등이 전시된다. 또한 특별프로그램으로 이천시 도자예술과 접목시킨 체험학습으로 ”도자기에 새긴 민족사랑, 나라사랑“의 행사와 3·1운동 당시에 사용됐던 태극기를 목판에 한지를 탁본해서 만드는 태극기 만들기 행사가 진행된다.


한국기독교역사박물관 관계자는 “전시회의 오래된 사진자료와 실물 전시물들을 통해 한국 교회 초기 역사 속에 숨겨진 이야기를 발견하고, 민족의 아픔을 외면하지 않고 그 중심에서 나라사랑, 민족사랑의 정신을 이어온 한국교회의 3·1운동의 정신이 한국 근대사에 새로운 빛으로 비춰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강신숙 부장



배너
배너
침신대 상담심리학과, 방학중 상담사역략강화 특강 진행 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 상담심리학과(학과장 권선중)는 지난 7월 23일~8월 13일 매주 화요일마다 총 4회에 걸쳐 상담사역량강화를 위한 방학특강을 진행했다. 침신대 상담심리학과는 학생들의 학습역량강화를 위한 다양한 장을 마련하고자 2019년도부터 학부생 연구지원사업과 상담프로그램 개발 공모전, 그리고 상담사역량강화특강 및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방학 중 실시된 상담사역량강화특강은 학부 교과과정으로 접하기 어려운 ‘연구방법’을 주제로 학생들에게 다양하고 깊이 있는 상담 학습의 좋은 기회를 제공했다. 무더운 여름 날씨에 방학임에도 불구하고 특강 기간 동안 저녁 7시부터 9시까지 공부의 끈을 놓고 싶지 않은 상담심리학과 학생들이 학교로 발걸음을 옮겼다. 이번 특강을 진행한 김예나 강사는 선배로서 후배들의 열정에 기름을 부어주기 위해 흔쾌히 강의를 맡았다. 특강에 참여했던 상담심리학과 김원경 학생(14학번)은 “이번 상담사역량강화 특강을 통해 이전에 몰랐던 연구방법의 일련의 과정과 연구자로서의 자세, 논문을 보는 법 등을 배울 수 있는 너무 좋은 기회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방학특강을 마친 뒤 권선중 학과장은 “앞으로도 학생들이 공부의 열정이 식지 않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