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목)

  • 맑음속초 11.8℃
  • 맑음동두천 10.2℃
  • 맑음파주 6.8℃
  • 맑음대관령 6.7℃
  • -춘천 9.3℃
  • 맑음북강릉 12.8℃
  • 맑음강릉 14.5℃
  • 맑음동해 14.4℃
  • 맑음서울 12.0℃
  • 맑음인천 11.0℃
  • 맑음수원 9.6℃
  • 맑음영월 10.8℃
  • 구름많음대전 12.0℃
  • 구름조금대구 13.5℃
  • 구름많음울산 11.9℃
  • 구름많음광주 12.4℃
  • 흐림부산 13.7℃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4.7℃
  • 흐림성산 14.1℃
  • 흐림서귀포 15.3℃
  • 맑음강화 10.7℃
  • 맑음양평 9.5℃
  • 구름조금이천 11.3℃
  • 구름많음보은 7.2℃
  • 구름조금천안 9.0℃
  • 구름많음부여 8.0℃
  • 구름많음금산 8.9℃
  • 구름많음김해시 11.3℃
  • 흐림강진군 10.8℃
  • 흐림해남 8.6℃
  • 흐림고흥 10.4℃
  • 맑음봉화 5.3℃
  • 구름많음문경 11.7℃
  • 구름많음구미 12.7℃
  • 구름조금경주시 9.5℃
  • 구름많음거창 9.4℃
  • 흐림거제 11.6℃
  • 흐림남해 11.7℃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교회친구-기독교다모여, 기독교 SNS 역사상 최초 합병 단행

URL복사


기독교 최대 규모 소셜미디어 채널 ‘기독교다모여’(페이스북)와 ‘교회친구’(인스타그램)는 지난 6월 8일 ‘교회친구 다모여’라는 이름으로 합병을 단행했다.


기독교다모여(박요한 대표)와 교회친구(은희승 대표)는 그동안 SNS의 각 영역에서 전문성과 트렌드를 겸비해 한국교회 성도들을 섬겨온 대표적 채널로 ‘미전도 종족’ ‘포노사피엔스’란 단어로 대표되는 청소년, 청년들에게 복음적 메시지를 전하는데 획기적인 역할을 해왔다.


이번 합병은 기독교다모여는 페이스북 10만명, 교회친구는 네이버 카페 18만명, 인스타그램 3만명, 페이스북 1만명 등 총 22만여명의 팔로워 주당 100만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초대형 소셜미디어 채널의 합병으로, 뉴미디어를 사용하는데 익숙한 한국 교회 성도들에게 더욱 큰 목소리로 ‘올바른 크리스천 라이프 스타일’을 제시할 수 있게 돼 앞으로 긍정적인 행보가 기대된다.


합병된 ‘교회친구 다모여’ 채널은 기독교 콘텐츠 큐레이션을 콘셉트로, 아침에 양질의 메시지 콘텐츠와, 저녁에 찬양·가공된 정보 콘텐츠를 매일 제공함으로, 현 세대 크리스천이라면 누구나 올바른 기독교 세계관을 확립·공유하며 크리스천으로서의 올바른 라이프 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한 두 채널의 합병은 콘텐츠를 알릴 채널이 없는 수많은 크리스천 아티스트, 미니스트리, 캠프 등에게도 희소식으로 다가올 예정이다. 이를 통해 16~39세의 지금 세대 크리스천들에게 가장 직관적인 인상을 남길 수 있는 홍보 채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요한 대표(기독교다모여)는 “교회들이 미디어 사역의 중요성을 알아가고 있는 상황에서 이전부터 사역해온 대형 채널들이 방향성과 힘을 모으게 된다면, 좋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의견을 모았다”며 “합병을 통해 플랫폼을 확장하고 각자의 노하우를 살려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취지를 설명했다.


은희승 대표(교회친구)는 “교회친구 다모여는 뮤지션, 말씀 사역자, 작가 및 디자이너, 각종 단체 등 모든 크리스천들에게 콘텐츠 홍보의 기회를 줄 수 있을 것”이라며 “끝으로 뉴미디어·포스트 코로나를 고민하는 한국 교회와 건강한 생태계 조성을 바라는 기독 문화계에 이번 합병이 단비의 소식이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