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8 (일)

  • 구름많음속초 8.4℃
  • 흐림동두천 12.9℃
  • 흐림파주 12.3℃
  • 구름많음대관령 3.0℃
  • -춘천 12.2℃
  • 구름많음북강릉 9.2℃
  • 구름많음강릉 10.4℃
  • 구름많음동해 10.1℃
  • 흐림서울 16.2℃
  • 흐림인천 15.9℃
  • 흐림수원 14.2℃
  • 구름많음영월 10.3℃
  • 구름많음대전 12.1℃
  • 흐림대구 13.0℃
  • 흐림울산 13.3℃
  • 흐림광주 13.3℃
  • 흐림부산 14.5℃
  • 맑음고창 7.5℃
  • 맑음제주 15.3℃
  • 맑음성산 15.0℃
  • 맑음서귀포 18.6℃
  • 흐림강화 15.3℃
  • 흐림양평 13.8℃
  • 구름많음이천 11.8℃
  • 구름많음보은 12.7℃
  • 흐림천안 10.5℃
  • 구름많음부여 9.5℃
  • 구름많음금산 8.9℃
  • 흐림김해시 14.5℃
  • 구름조금강진군 10.7℃
  • 맑음해남 7.7℃
  • 흐림고흥 15.2℃
  • 구름많음봉화 9.2℃
  • 구름많음문경 10.0℃
  • 흐림구미 13.4℃
  • 구름많음경주시 12.9℃
  • 흐림거창 13.3℃
  • 흐림거제 14.8℃
  • 흐림남해 15.8℃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박점상 목사, 한국침신대에 졸업증서·사진 기증

고성준 목사 초청 침신공동체 영성훈련 워크숍 개최

URL복사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 박사) 부설 침례교신학연구소(소장 김태식 교수)에 교단 역사와 관련한 유물과 자료들의 기증이 이어지고 있다.

 

이번 기증자는 1928년 경남 합천에서 태어난 박점상 목사로 그리스도교회신학교 수학 후, 1956년 3월 침례회신학교 별과생으로 입학해 3년의 전 과정을 수료하고 1960년 3월 24일(제4회)에 졸업했다.

 

신학교 졸업 후, 다수의 침례교회(죽전, 장항, 온양온천, 대동, 서정리, 홍도동 침례교회)를 개척 및 시무했고 그리스도교회와 그리스도교회협의회에 서 중직(대한기독교신학교 감사 및 이사, 그리스도교회 협의회 부회장, 회계부장, 서울 지방회 회장)을 역임했다. 박점상 목사는 한국침례신학대학교에 향후 세워질 전시관을 위해 졸업증서와 졸업사진을 기증했다.

 

지난해 2월에 개관한 뱁티스트 홀(도서관 3층)에 이어 한국침례신학대학교는 이번에는 도서관 4층에 바이블 & 뱁티스트 헤리티지 홀(가칭)을 준비 중이다. 뱁티스트 홀이 침례교회의 역사관이라면 이번에 준비 중인 홀은 창조세계의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유물들, 성서의 유물들, 침례교의 역사 자료들을 전시할 공간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지역교회들과 교단의 역사자료들, 침례교회 목회자들과 평신도들의 소중한 자료들, 선교사들, 총회와 관련된 자료 등 우리가 소중히 간직하고 후대에 물려줘야 할 역사적인 유물들과 자료들의 기증에 많은 동참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한국침신대는 지난 1월 4일 수원하나교회 고성준 목사를 강사로 초청해 ‘침신 공동체 영성훈련 워크숍’을 개최했다.

 

김선배 총장은 “새해는 침신공동체가 영적 훈련을 통해 하나님께서 주신 사명을 재확인하고 한마음 한뜻으로 하나님의 큰 비전을 바라보며 최고의 학생, 최고의 교수, 최고의 대학으로 거듭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강사로 초청된 고성준 목사는 서울대학교 수학과 및 동대학원을 졸업했으며, UC Berkeley Ph. D. (Mathematics Department), 한국침례신학대학교 목회대학원 졸업, Come Mission 국제이사, 난민사역 NGO Rehope 이사장, 기독대안학교 다니엘아카데미 이사장, 수원하나교회를 담임하고 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목회 동역자 사모들의 사모행복축제 ‘성료’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가 지난 4월 25~27일 2박 3일간 경기도 화성 라비돌리조트에서 500여 명의 교단 소속 목회자 사모와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사모행복축제를 진행했다. 그동안 사회적 거리두기로 행사 준비에 어려움을 겪었던 총회는 4월 18일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일상회복으로 전환된 시점에서 이뤄진 첫 대면 행사로 치러졌다. 개회예배는 고명진 총회장이 “승리하는 주님과 함께 사는 우리”(골2:12~25)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하며 행복축제의 서막을 장식했다. 고 총회장은 “모든 것은 죽음으로 끝이 나지만 우리는 부활의 신앙으로 이미 이 땅에서 승리한 승리자”라며 “이번 사모행복축제를 통해 목회자 사모가 먼저 새힘을 얻고 이제 코로나를 이겨나가 힘찬 목회의 동역자가 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사모행복축제는 찬양사역자 지선과 가야금 연주자 유윤주 사모(수원중앙), 류정필·고루다 교수의 해피콘서트와 연예인 조혜련 집사와 하이패밀리 가정사역 MBA원장 김향숙 사모의 해피특강, 레크리에이션 강사인 최일호 전도사의 해피공동체를 진행했다. 저녁 집회는 송태근 목사(삼일)와 김병년 목사(다드림)가 각각 첫째날과 둘째날 강사로 나서 소명과 사명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