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속초 18.0℃
  • 맑음동두천 17.4℃
  • 맑음파주 17.5℃
  • 맑음대관령 12.6℃
  • -춘천 17.2℃
  • 맑음북강릉 17.5℃
  • 맑음강릉 21.0℃
  • 맑음동해 18.1℃
  • 맑음서울 17.2℃
  • 맑음인천 16.7℃
  • 맑음수원 17.1℃
  • 맑음영월 17.4℃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9.2℃
  • 맑음부산 20.9℃
  • 맑음고창 17.8℃
  • 맑음제주 20.5℃
  • 맑음성산 18.3℃
  • 맑음서귀포 20.7℃
  • 맑음강화 16.4℃
  • 맑음양평 17.3℃
  • 맑음이천 17.6℃
  • 맑음보은 17.2℃
  • 맑음천안 17.0℃
  • 맑음부여 18.4℃
  • 맑음금산 17.7℃
  • 맑음김해시 20.9℃
  • 맑음강진군 19.7℃
  • 맑음해남 18.3℃
  • 맑음고흥 19.6℃
  • 맑음봉화 16.0℃
  • 맑음문경 17.6℃
  • 맑음구미 18.4℃
  • 맑음경주시 21.5℃
  • 맑음거창 19.2℃
  • 맑음거제 19.6℃
  • 맑음남해 20.0℃
기상청 제공

신구약

전체기사 보기

주의 만찬에서 떡과 포도주의 기능-4

V. 침례교 전통의 주의 만찬의 이해 주의 만찬에 대한 침례교 전통은 ‘떡과 포도주에 그리스도가 어떻게 임재할 수 있는가’란 추상적 논쟁보다는 떡과 포도주를 먹고 마시는 성례전이 모든 사람에게 열려있는가 아니면 특별한 사람에게만 허용돼야 하는가 하는 실천적인 문제에 더 관심을 둔다. 침례교 전통은 주의 만찬을 열린 주의 만찬과 닫힌 주의 만찬으로 구분해 실행한다. 열린 주의 만찬은 그리스도를 구주로 고백한 모든 그리스도인은 만찬에 참여할수 있다는 것을 의미하지만 구체적으로는 복음주의 교회의 회원들을 어떤 교리나 교회 의식의 차이에도 불구하고 주의 만찬에 참여하게 한다. 반면에 닫힌 주의 만찬은 물에 잠기는 침례 의식을 받은 사람들만이 참여하게 한다. 어떤 의식 절차보다도 그리스도를 개인적 구주로 결단하고 고백하는 것을 믿는 구원의 증거로 여기는 침례교 전통은 오직 침례(세례 또는 영세)를 받은 자에게 주의 만찬에 참여하게 하는 다른 교회 전통과는 달리 열린 주의 만찬에 문을 열어 놓고 있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믿는 자의 침례 의식을 행한 자들에게만 허용하는 닫힌 주의 만찬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주의 만찬에서 떡과 포도주의 기능을 그리스도의 죽음을 기념하는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