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9 (수)

  • 맑음속초 6.5℃
  • 맑음동두천 1.3℃
  • 구름많음파주 -0.6℃
  • 맑음대관령 0.6℃
  • -춘천 -1.6℃
  • 맑음북강릉 6.6℃
  • 맑음강릉 7.7℃
  • 맑음동해 6.3℃
  • 구름조금서울 1.4℃
  • 흐림인천 2.1℃
  • 흐림수원 1.4℃
  • 맑음영월 0.3℃
  • 흐림대전 2.3℃
  • 구름많음대구 6.2℃
  • 구름조금울산 7.4℃
  • 구름조금광주 3.3℃
  • 구름조금부산 8.6℃
  • 구름조금고창 4.6℃
  • 구름조금제주 7.9℃
  • 구름조금성산 8.8℃
  • 구름많음서귀포 10.5℃
  • 흐림강화 0.3℃
  • 맑음양평 0.5℃
  • 구름많음이천 -0.5℃
  • 구름많음보은 1.6℃
  • 구름많음천안 0.9℃
  • 구름많음부여 3.0℃
  • 구름많음금산 2.3℃
  • 구름조금김해시 6.2℃
  • 구름조금강진군 6.9℃
  • 구름조금해남 5.4℃
  • 구름조금고흥 5.2℃
  • 구름조금봉화 2.4℃
  • 구름많음문경 4.6℃
  • 구름많음구미 5.3℃
  • 구름많음경주시 6.2℃
  • 구름조금거창 4.0℃
  • 구름조금거제 7.1℃
  • 구름많음남해 6.8℃
기상청 제공

교계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 ‘7호점’ 마곡나루역점 오픈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8월 29일 서울 지하철 9호선 마곡나루역에 기빙플러스 마곡나루역점을 오픈했다.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기부받은 새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하는 국내 최초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스토어다. 유명브랜드의 의류와 신발, 속옷, 생활용품 등을 최대 90%까지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그 수익금은 매장 내 장애인 직원 고용 등 취약계층을 위해 쓰인다.


밀알복지재단은 지난 2017년 1호 매장인 ‘기빙플러스 석계역점’을 개점한 이래 수도권 중심으로 기빙플러스 매장 6개를 운영해왔다. 이번에 문을 연 마곡나루역점은 7번째 점포가 된다.
기빙플러스 마곡나루역점은 96㎡ 규모로 총 1000여점의 상품이 입점 돼 있다. 입점상품은 모두 공영홈쇼핑과 코웰패션, 롯데제과, 부림광덕, 슬로우애시드, 마담포라, 고려기프트, 굿모닝월드, 리빙듀오, 레오이경제, 올레 인터내셔널, 허브패밀리, 마더케이 등 나눔문화를 선도하는 기업에서 기빙플러스 오픈을 축하하며 기부한 제품들이다.


‘기빙플러스 마곡나루역’점은 장애인 직원 3명을 고용해 취약계층의 사회참여 및 경제적 자립을 지원한다. 이들은 고객응대와 판매, 매장관리 등의 업무를 맡는다. 기빙플러스는 사회복지사와 장애근로인을 매칭하여 정기적인 상담과 모니터링, 근무시간 조정 등을 통해 장애 특성에 맞는 근로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이날 오픈식에 참석한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소비자는 좋은 제품을 저렴하게 사면서 기부까지 할 수 있고, 기업은 물품기부를 통해 재고소진은 물론 세제혜택과 사회공헌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 재고소각도 방지해 환경도 지킨다”며 “기업과 소비자의 참여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기빙플러스에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밀알복지재단은 오는 9월에도 서울시 내 신규매장인 흑석역점, 가양역점을 추가 오픈할 계획이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 교회 참여 ‘촉구’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가 전세계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가 교회 대응 지침을 알렸다. 총회는 바이러스에 대한 이해와 교회 예방 지침, 일상생활 예방 지침, 증상발생시 행동 지침, 감염병에 대처하는 자세 등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교회와 성도들에게 확산되지 않도록 주의를 요청했다. 특히 교회의 예방 지침으로 △예방 수칙 포스터 부착(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음) △악수 대신 목례나 손 흔드는 것으로 인사 △교회 내 손 세정제 비치 △병원 심방은 가급적 피하고 부득이할 경우 최소 인원만 동행 △정부의 해제발표 전까지 공동식사 등 단체 활동 자제 △단기선교 등 해외여행 자제 등을 언급했다. 총회는 “확진 환자가 모 교회 예배당을 출입한 것과 관련해서 교회가 일시 폐쇄되는 일도 겪으면서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교회가 바이러스 전파의 통로가 될 수 있음을 인지해야 한다”면서 “철저한 예방과 함께 하루 빨리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평화로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고 협력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송우 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