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5 (토)

  • 구름많음속초 5.1℃
  • 흐림동두천 6.6℃
  • 흐림파주 6.5℃
  • 흐림대관령 3.7℃
  • -춘천 10.8℃
  • 흐림북강릉 8.9℃
  • 흐림강릉 10.8℃
  • 흐림동해 10.7℃
  • 서울 8.0℃
  • 인천 6.2℃
  • 수원 6.8℃
  • 흐림영월 11.6℃
  • 연무대전 12.7℃
  • 흐림대구 12.5℃
  • 흐림울산 12.0℃
  • 광주 10.5℃
  • 흐림부산 12.3℃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6.8℃
  • 흐림성산 15.1℃
  • 서귀포 15.7℃
  • 흐림강화 6.3℃
  • 흐림양평 10.7℃
  • 흐림이천 11.8℃
  • 흐림보은 11.6℃
  • 흐림천안 10.2℃
  • 흐림부여 10.3℃
  • 흐림금산 10.0℃
  • 흐림김해시 12.3℃
  • 흐림강진군 11.7℃
  • 흐림해남 11.4℃
  • 흐림고흥 11.2℃
  • 흐림봉화 9.0℃
  • 흐림문경 10.8℃
  • 흐림구미 11.7℃
  • 흐림경주시 11.7℃
  • 흐림거창 9.4℃
  • 흐림거제 13.4℃
  • 흐림남해 12.7℃
기상청 제공

교계

사랑의교회 성탄절 맞아 ‘백조의 호수’ 공연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는 지난 12월 20일 교회 본당에서 성탄절을 맞아 상트페테르부르크 러시안 발레시어터의 ‘백조의 호수’ 내한공연을 진행했다.


오후 3시, 7시 두 번에 걸친 공연은 공연시작 1시간 전부터 6000석 자리가 가득 찼고, 차이코프스키의 음악에 마리우스 프티파의 안무로 러시아에서 초연된 4막으로 이루어진 공연이 올려졌다.
장일범 씨(KBS 클래식FM,  장일범의 가정음악 담당)의 해설로 진행된 ‘백조의 호수는 아름다운 음악과 어우러진 화려한 백조의 군무를 감상할 수 있었고 감동적인 무대에 화답하는 박수갈채가 쏟아졌다.


1990년 창설된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 발레단은 러시아 황실 발레의 전통을 계승한 대표적인 발레단으로서 마린스키, 미하일로프스키와 더불어 상트페테르부르크를 대표하는 고전 발레단 가운데 하나로 손꼽힌다.


한편 사랑의교회는 2013년 12월 사랑의교회 예배당 입당 이후 교회 예배당을 영적 공공재로 사용하겠다는 대사회적 선포를 계속 실천하고 있다. 사랑의교회는 초기 건축 설계 과정부터 지역사회와 소통하는 열린 공간으로 지역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 활동을 하며 공공시설처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신종코로나 확산 방지 교회 참여 ‘촉구’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가 전세계 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침례교 총회(총회장 윤재철 목사)가 교회 대응 지침을 알렸다. 총회는 바이러스에 대한 이해와 교회 예방 지침, 일상생활 예방 지침, 증상발생시 행동 지침, 감염병에 대처하는 자세 등을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교회와 성도들에게 확산되지 않도록 주의를 요청했다. 특히 교회의 예방 지침으로 △예방 수칙 포스터 부착(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음) △악수 대신 목례나 손 흔드는 것으로 인사 △교회 내 손 세정제 비치 △병원 심방은 가급적 피하고 부득이할 경우 최소 인원만 동행 △정부의 해제발표 전까지 공동식사 등 단체 활동 자제 △단기선교 등 해외여행 자제 등을 언급했다. 총회는 “확진 환자가 모 교회 예배당을 출입한 것과 관련해서 교회가 일시 폐쇄되는 일도 겪으면서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교회가 바이러스 전파의 통로가 될 수 있음을 인지해야 한다”면서 “철저한 예방과 함께 하루 빨리 바이러스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평화로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기도해 주시고 협력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송우 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