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6 (화)

  • 구름많음속초 25.4℃
  • 구름많음동두천 32.6℃
  • 구름많음파주 31.2℃
  • 구름많음대관령 23.8℃
  • 구름조금춘천 33.3℃
  • 흐림북강릉 24.6℃
  • 구름조금강릉 27.4℃
  • 구름많음동해 24.3℃
  • 구름많음서울 32.2℃
  • 구름많음인천 30.8℃
  • 구름많음수원 33.3℃
  • 맑음영월 32.5℃
  • 구름많음대전 33.5℃
  • 맑음대구 32.8℃
  • 맑음울산 27.4℃
  • 연무광주 30.9℃
  • 맑음부산 28.3℃
  • 맑음고창 31.2℃
  • 맑음제주 30.8℃
  • 구름조금성산 29.0℃
  • 구름많음서귀포 28.0℃
  • 구름많음강화 30.9℃
  • 구름조금양평 31.9℃
  • 맑음이천 33.2℃
  • 맑음보은 31.6℃
  • 맑음천안 32.6℃
  • 맑음부여 32.2℃
  • 구름많음금산 31.4℃
  • 맑음김해시 29.6℃
  • 맑음강진군 29.7℃
  • 구름조금해남 30.2℃
  • 구름조금고흥 28.3℃
  • 맑음봉화 30.9℃
  • 맑음문경 32.3℃
  • 구름조금구미 32.2℃
  • 구름조금경주시 30.7℃
  • 맑음거창 31.2℃
  • 구름조금거제 29.2℃
  • 구름조금남해 28.7℃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교총 “코로나19 종식 위해 힘 모아야”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은 지난 6월 2일 대표회장 성명을 발표하며, 최근 재확산 우려가 늘어나고 있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한국교회가 힘을 모을 것을 촉구했다.


한교총은 “우리는 지금 코로나19의 긴 터널을 지나고 있다”고 현 상황을 표현하며 “최근 방역수칙을 지키지 않은 ‘소규모 모임 발’ 감염이 지역사회로 확산되면서 깊은 우려와 상처를 주고 있다. 확산을 막지 못한 작은 모임들은 방역에 온 힘을 다하는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과, 예배회복을 바라는 한국교회의 노력에 찬물을 끼얹었다”며 안타까워 했다.


한교총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한국교회는 한국사회 공적 구성원으로서 지역사회 감염원이 돼선 안 된다는 책임감으로 그 어떤 시설보다도 철저한 방역에 온 힘을 다했다”고 강조하며 “모든 교회는 교회가 속한 지역의 상황을 살피며, 지역 방역 당국과의 긴밀한 대화와 협조를 통해 현재의 어려움을 잘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강권했다.


한교총은 한국교회에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과 거리두기, 지하실 같은 밀폐된 공간에서의 작은 모임은 자제할 것 등 정부가 요청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거듭 촉구하며 “한국사회의 고난과 함께해왔던 한국교회 전통을 다시 한 번 상기하며,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기까지 인내와 지혜로 슬기롭게 극복해 나가자”고 격려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