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속초 19.5℃
  • -동두천 20.5℃
  • -파주 20.6℃
  • -대관령 14.3℃
  • -춘천 21.6℃
  • 북강릉 18.3℃
  • -강릉 19.5℃
  • -동해 17.7℃
  • 흐림서울 22.1℃
  • 흐림인천 21.6℃
  • 수원 21.4℃
  • -영월 18.2℃
  • 대전 19.7℃
  • 대구 18.4℃
  • 울산 18.7℃
  • 광주 21.0℃
  • 부산 18.8℃
  • -고창 20.5℃
  • 흐림제주 24.1℃
  • -성산 23.9℃
  • 서귀포 24.1℃
  • -강화 21.4℃
  • -양평 20.6℃
  • -이천 20.1℃
  • -보은 18.9℃
  • -천안 19.7℃
  • -부여 19.9℃
  • -금산 19.5℃
  • -김해시 18.9℃
  • -강진군 20.5℃
  • -해남 20.9℃
  • -고흥 20.2℃
  • -봉화 16.7℃
  • -문경 17.7℃
  • -구미 18.6℃
  • -경주시 18.5℃
  • -거창 18.9℃
  • -거제 19.1℃
  • -남해 19.6℃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교총 사단법인 문체부 이전 감사예배

기도하는 윤재철 총회장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이 사단법인 담당 주무관청을 서울시에서 문화체육관광부로 이전하며 한국교회 대표 연합기관임을 더욱 확고히 했다.
한교총은 지난 6월 19일 CCMM 빌딩에서 감사예배와 기념식을 진행했다.


한교총은 2001년 한국교회 교단 중 교육부에서 인가받는 신학대학교를 운영하는 24개 교단이 참여하여 설립한 ‘한국교회 교단장회의’의 전통을 이어받아 2017년 교단 중심의 연합기관으로 출범을 결의해 2018년 서울시 법인을 취득했으며, 이번에 문체부 법인으로 변경절차를 완료했다.


한교총 법인을 문체부 법인으로 변경한 데에는 회원 교단 다수가 이미 문체부 법인으로 운영되고 있고, 법인의 활동이 대정부 관계를 중심으로 이뤄져 지방정부의 범위를 벗어난 점과, 국내 기독교계 주요 교파와 교단을 아우르는 기독교의 대표성을 가진 전국 규모의 단체란 점이 인정됐다.


한교총 이사장 김태영 목사는 “법인 설립 목적대로 중앙정부와 관계는 물론 한국교회를 대표하는 대사회 활동과 기독교 정신에 입각한 통일 운동을 주도하는 단체로서, 교단중심의 연합운동을 계속하면서 겸손하게 역할을 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예배 순서는 김태영 목사(법인이사장, 대표회장, 예장통합 총회장)의 사회로 우리교단 총회장 윤재철 목사(상임회장)가 기도했다. 윤 총회장은 “한교총이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를 드러낼 수 있도록 권능으로 붙들고 능력 가운데 역사하기를 바란다”며 주님께 간구했다. 이어 김탁기 목사(이사, 그교협 증경총회장)의 성경봉독에 이어 이영훈 목사(명예회장, 기하성 대표총회장)가 하나님의 뜻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 이영한 목사(총무, 예장고신 사무총장)의 광고와 내빈소개가 있었고 김종준 목사(상임회장, 예장합동 총회장)의 축도로 예배를 마쳤다.


축하순서는 문수석 목사(대표회장, 예장합신 총회장)의 사회로 김윤석 목사(상임회장, 예성총회장)의 기도, 엄진용 목사(서기, 기하성 총무)의 한교총 약사 소개에 이어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축사(대독, 종무실장), 최기학 목사(명예회장, 예장통합 증경총회장), 김성복 목사(전임 대표회장, 예장고신 직전총회장), 윤보환 감독(한국기독교협의회회장, 기감 감독회장직무대행)의 축사 순서로 진행됐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