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9 (일)

  • 맑음속초 24.7℃
  • 흐림동두천 21.7℃
  • 흐림파주 20.8℃
  • 맑음대관령 21.3℃
  • -춘천 22.4℃
  • 맑음북강릉 29.3℃
  • 맑음강릉 29.2℃
  • 맑음동해 22.1℃
  • 흐림서울 22.1℃
  • 흐림인천 20.3℃
  • 흐림수원 21.7℃
  • 맑음영월 23.2℃
  • 구름조금대전 24.4℃
  • 맑음대구 27.4℃
  • 맑음울산 26.8℃
  • 구름조금광주 24.2℃
  • 구름조금부산 24.7℃
  • 구름많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4℃
  • 구름많음성산 23.0℃
  • 흐림서귀포 20.5℃
  • 흐림강화 19.6℃
  • 구름조금양평 22.0℃
  • 맑음이천 23.1℃
  • 맑음보은 23.1℃
  • 맑음천안 22.9℃
  • 구름많음부여 22.4℃
  • 구름많음금산 22.4℃
  • 맑음김해시 25.7℃
  • 구름조금강진군 23.9℃
  • 구름조금해남 23.2℃
  • 구름조금고흥 23.4℃
  • 맑음봉화 23.9℃
  • 맑음문경 24.3℃
  • 맑음구미 26.0℃
  • 맑음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창 23.5℃
  • 맑음거제 24.2℃
  • 구름많음남해 22.9℃
기상청 제공

교계

한교총, 울진 산불피해지역 현장방문

URL복사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 대표회장 류영모 목사(예장통합 총회장)와 공동대표회장 강학근 목사(예장고신 총회장)는 지난 3월 15일 예장통합 사회봉사부와 함께 울진 산불피해현장을 찾아 위로하고 위문금을 전달했다. 


류영모 목사는 울진기독교연합회 임원들을 만나 민간 피해상황을 청취하고, 피해 가정을 찾아 기도하고 위문금을 전달했으며, 이어 울진군 종합상황실을 방문해 전찬걸 울진군수 등 관계자를 격려했다. 


류 목사는 “언론을 통해 산불상황을 보며 가슴이 타들어가는 아픔을 느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명피해가 없었던 것은 불행 중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한국교회가 과거 태안기름유출 사고 때 행동했던 것처럼 이번에도 온 마음을 모아 울진과 삼척 이재민들을 돕고 산림을 복원하는데 헌신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전 군수는 “이번 산불로 유형의 피해 이외에도 송이버섯 산지의 70%정도가 피해를 입어 전체 군민들의 살림이 어려워질 것 같다. 한국교회의 위로와 기도를 바란다”라고 요청했다. 


현장을 돌아본 강학근 목사는 “현장에 와서 보니 생각했던 것보다 피해면적이 넓고, 마을 안에 있는 주택까지 피해를 입은 것에 놀랐다. 한국교회가 함께 힘을 모아 피해 주민들을 돕는다면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것이다. 이 지역을 위해 기도하고 모든 교회가 힘을 모아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교총은 울진 삼척지역을 돕기 위해 지난 3월 10일 회원 교단에 목회서신을 보내 교단별 지원을 요청했다. 울진군 피해상황실과 울진기독교연합회에 따르면, 호산나교회와 성내교회 등 2개 교회, 공장과 송이버섯 농가 등 모두 369가구가 전소됐으며, 교인 가정의 경우 16개 교회 35가정이 전소된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