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남연·전여회 2024 신년감사예배

 

전남연과 전여회는 각각 신년감사예배를 드리며 새해를 맞이했다.

 


우리교단 전국남선교연합회(회장 강명철 장로, 전남연)는 지난 1월 11일 여의도 총회빌딩 13층에서 신년감사예배를 드렸다.


1부회장 김영수 장로(성광)의 사회로 시작한 1부 감사예배는 전남연 회장 역임자 김홍근 장로(테크노사랑의)의 기도 후 서울연합회 부회장 백성민 장로(뚝섬)가 마태복음 6장 33절을 봉독했다.


뱁티스트 찬양단의 찬양 후 우리교단 이종성 총회장(상록수)이 “선 기도 후 행동”이란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가 축사를, 총회 평신도부장 이문옥 목사(목원)가 격려사를 한 후, 박종옥 장로(영강)의 인도로 나라와 민족을 위해,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위해, 침례교회 부흥과 목회자들을 위해, 전남연 화합과 부흥을 위해 합심으로 기도했다.


이후 헌금하는 시간을 갖고 총무 안성만 장로(강남중앙침례)의 광고 후 이종성 총회장이 헌금기도와 축도를 하며 1부 예배를 마무리했다.


2부 인사 및 교제, 특강 시간은 회장 강명철 장로(산양)의 사회로 진행했다. 오기수 장로(거룩한샘성천)의 개회기도와 서기 김성재 장로(서울)의 회원점명 후 개회선언, 전회의록 낭독 등의 순서로 진행했으며 안성만 장로의 총무보고와 회개 박양원 장로의 회계보고 후 이선하 목사(한사랑)가 “일본침례교단과 함께”란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 끝으로 이종성 장로(서울)의 폐회기도로 모든 순서를 마무리했다.

 


침례교 전국여성선교연합회(회장 김정득 권사, 총무 백순실, 전여회)는 지난 1월 16일 서울 개포동 여성선교연합회 회관 대예배실에서 2024년 신년감사예배를 드렸다.


이날 예배는 전여회 회장 김정득 권사(동광)의 사회로 전여회 하숙현 1부회장(범일)이 기도하고 침례교여성선교합창단(지휘 서혜영, 반주 천현진)이 찬양한 뒤, 총회 해외선교부장 안창국 목사(라이트하우스고양)가 “짝퉁이 아니라 진짜가 되라”(렘 23:25~32)란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이어 전여회 김금일 재무가 헌금을 위해 기도하고 이종성 총회장(상록수)의 격려사, 전여회 백순실 총무가 2024년 전여회 사역 주제 해설 설명과 광고한 뒤, 참석자 전원이 전여회 2024년 주제인 “살아있는 믿음을 보이라”(약 2:18)를 외치고 주제 찬송인 찬송가 176장 “주 어느 때 다시 오실는 지”를 합창한 뒤, 예배를 마쳤다.


전여회는 오는 2월 27일 한국침례신학대학교(총장 피영민)에서 전국교회 여성지도자 세미나를 가질 예정이다.

범영수 부장



총회

더보기
“예수 다시 사셨습니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아버지 하나님을 찬송하리로다 그의 많으신 긍휼대로 예수 그리스도를 죽은 자 가운데서 부활하게 하심으로 말미암아 우리를 거듭나게 하사 산 소망이 있게 하시며” (벧전 1:3) 2024년 부활절을 맞이하여 3500침례교회와 목회 동역자. 성도들 위에 그리스도의 부활의 생명과 기쁨과 회복의 은총이 충만하시기를 축원합니다. 예수님의 부활은 우리가 죄인으로 영원한 심판을 받을 수밖에 없는 존재에서 예수님의 죽으심과 다시 살아나심으로 영원한 생명으로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역사적인 순간입니다. 이 부활의 기쁨과 감격이 없다면 우리는 아무것도 아닌 존재입니다. 이 땅의 창조주이신 하나님께서 우리의 삶에 직접 주관하시고 인도하시며 이제는 구원의 완성으로 진정한 하나님 나라의 백성을 몸소 가르치시고 보여주시기 위해 그의 아들을 보내주신 사실을 믿고 기억해야 합니다. 그 분은 이 땅에서 하나님 나라를 선포하셨고 가르치셨으며 가난한 자, 병든 자, 소외된 자, 고난 받는 자를 치유하시고 회복시키셨습니다. 그 회복을 통해 우리는 이 땅에 믿음의 공동체를 세웠습니다. 그 공동체의 핵심은 예수님의 십자가 고난과 부활의 놀라운 소식입니다. 이 소식이 복음의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