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월)

  • 흐림속초 26.6℃
  • 흐림동두천 23.7℃
  • 흐림파주 23.6℃
  • 흐림대관령 22.2℃
  • 흐림춘천 24.7℃
  • 흐림북강릉 27.9℃
  • 흐림강릉 29.9℃
  • 흐림동해 26.9℃
  • 흐림서울 25.5℃
  • 흐림인천 25.1℃
  • 흐림수원 25.9℃
  • 흐림영월 22.4℃
  • 흐림대전 25.4℃
  • 대구 26.9℃
  • 울산 23.9℃
  • 광주 25.9℃
  • 부산 23.4℃
  • 흐림고창 27.0℃
  • 제주 28.5℃
  • 흐림성산 24.1℃
  • 흐림서귀포 25.1℃
  • 흐림강화 25.6℃
  • 흐림양평 23.7℃
  • 흐림이천 25.1℃
  • 흐림보은 22.9℃
  • 흐림천안 24.5℃
  • 흐림부여 25.8℃
  • 흐림금산 24.4℃
  • 흐림김해시 23.8℃
  • 흐림강진군 25.4℃
  • 흐림해남 27.1℃
  • 흐림고흥 24.3℃
  • 흐림봉화 22.8℃
  • 흐림문경 23.4℃
  • 흐림구미 23.9℃
  • 흐림경주시 25.0℃
  • 흐림거창 22.8℃
  • 흐림거제 24.1℃
  • 구름많음남해 24.9℃
기상청 제공

건강.과학

유승원의 건강 칼럼 - 말초혈관장애

 

여름철 더위에 지친 50대 이상 어른들은 계단을 오르거나 운동을 할 때 다리가 저리고 아파온다. 아니 내 나이 늙지도 않았고 운동도 많이 했는데 왜 다리가 저리고 쥐가 잘 날까? 이러다 마비되지 안을까 걱정이 많다.

바로 말초혈관 질환이다. 말초혈관질환이란 팔 다리의 동맥이 노화되는 과정에서 좁아지거나(협착증)막혀 (폐쇄적)등 혈액순환장애를 일으키는 병이다.

 

말초혈관질환 예방책은

발목과 혈압을 정기적으로 책정 말초혈관 혈액순환장애가 없는지를 관찰한다.

엉덩이 허벅지 종아리 등이 저리지 않나 확인

일정한 다리 부위에서 저림이 나타나는가. 확인

많이 걷거나 운동하면 통증이 심해지는가. 확인

운동을 그치면 통증 사라지는지 확인

밤에 잠을 자다 다리가 저린지 확인

말초혈관이 막히거나 좁아져 팔 다리를 많이 쓰거나 잠을 잘 때 팔다리가 저리다.

계단을 오르거나 많이 걸으면 다리가 저리고 균육통이 나타나는지 확인 한다.

퇴행성관절염으로 오인하지 안았나. 확인 가정용 전자 혈압계로 혈압체크 한다.

말초혈관 질환의 원인은 50세 이상 노년층의 고지혈증 고혈압 당뇨병 흡연 비만이 많다.

 

말초혈관 장애 치료

1. 말초혈관 질환에 걸리면 피찌거기(어혈)가 혈관에 달라붙거나 많아져 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혀 혈액순환이 되지 않기에 쥐가 나고 저리게 되므로 혈액순환개선 피를 맑게 하는 약을 복용해야 한다.

 

2. 고혈압 자는 자신의 체력에 맞는 운동한다.

하루에 30~1시간 걷기 태극권 빨리 걷기 등 땀이 날 정도로 한다. 일주일에 5일 하면 막힌 혈관이 늘어나 피의 순환이 원만해진다.

 

3. 당뇨병 환자는 합병증을 예방하며 발 관리를 해야 하므로 따뜻한 물로 발을 매일 씻고 상처나 세균을 조심하고 잡곡밥 면양말을 신으며 운동화를 신고 당뇨예방에 신경을 써야 한다.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미주한인 41차 총회 미남침례회 한인교회 총회(총회장 김경도 목사, 미주총회)는 지난 6월 13~15일 미국 LA 남가주새누리교회에서 1000여 명의 가까운 대의원과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41차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역대 최대 규모로 열린 미주총회는 집회(강남중앙침례교회 최병락 목사, 밴스 피트만 센드 네트워크 총재, 제프 로그 게이트웨이신학교 총장)와 선택강의 세미나, 선교축제, 청소년 축제 등을 열며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개회예배에서 우리교단 총회장 고명진 목사(수원중앙, 사진)는 축사를 통해, “미주총회의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한인침례교회의 헌신적인 협력과 노력으로 부흥하고 성장해 옴에 기쁨으로 하나님께 영광돌린다”면서 “한국 침례교회도 100만 뱁티스트 운동을 전개하며 영혼 구원의 사명을 감당하고 있기에 미국교회도 코로나 팬데믹 이후 위기의 침례교회가 다시 회복되며 전도의 열매가 맺어지기를 소망한다”고 밝혔다. 미주총회는 교단 성장과 부흥을 위한 비전2027을 인준했으며 미주침례신문을 협력기관으로 인준하는 등 주요 안건등을 처리했다. 신임 총회장에는 이행보 목사(내쉬빌연합)가 선출됐으며 제1부총회장에는 조낙현 목사(타이드워러한인)가 선출됐다. 사진제공=미주침례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