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1 (월)

  • 맑음속초 24.3℃
  • 흐림동두천 24.2℃
  • 흐림파주 24.7℃
  • 흐림대관령 24.2℃
  • 흐림춘천 25.2℃
  • 북강릉 23.8℃
  • 흐림강릉 25.2℃
  • 흐림동해 24.7℃
  • 서울 25.4℃
  • 흐림인천 24.9℃
  • 수원 25.3℃
  • 흐림영월 23.8℃
  • 흐림대전 24.8℃
  • 흐림대구 29.3℃
  • 흐림울산 26.8℃
  • 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6.4℃
  • 제주 28.6℃
  • 흐림성산 26.6℃
  • 서귀포 27.0℃
  • 흐림강화 25.4℃
  • 흐림양평 24.5℃
  • 흐림이천 24.5℃
  • 흐림보은 25.7℃
  • 흐림천안 24.7℃
  • 흐림부여 24.9℃
  • 흐림금산 24.0℃
  • 구름많음김해시 27.4℃
  • 흐림강진군 27.5℃
  • 구름많음해남 27.0℃
  • 흐림고흥 26.3℃
  • 흐림봉화 23.0℃
  • 흐림문경 24.2℃
  • 흐림구미 28.0℃
  • 흐림경주시 26.7℃
  • 흐림거창 26.8℃
  • 흐림거제 28.2℃
  • 구름많음남해 28.2℃
기상청 제공

기관 및 단체

지구촌교회 침신대 발전기금 1억원 전달

최성은 목사 성도들과 함께 방문

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맨 앞줄 오른쪽 다섯 번째)와 교역자, 성도들이 침례신학대학교 도서관 앞에서 학교 투어를 마치고 김선배 총장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지구촌교회(최성은 목사 사진 오른쪽 다섯번째)가 지난 5월 28일 침례신학대학교(총장 김선배)에 1억원의 대학발전기금(장학금)을 전달했다. 이날 최성은 목사는 지구촌교회 성도 40여 명과 함께 학교를 방문하고 대학 예배에 함께 참석했으며 예배시간에 발전기금을 전달했다. 대학예배는 신인철 학생실천지원처장의 사회로 원우회장 이사명 학우가 기도하고 최성은 목사가 말씀을 전했다.


최 목사는 “코로나 이후에도 변함없는 목회의 본질 3가지”(고전2:1~5)이란 제목으로 “사도바울이 붙잡았던 목회의 본질은 어떤 상황 속에서도 예수 그리스도와 그의 십자가를 선포하는 것으로 성령의 능력을 의지하고 모든 영광을 하나님께 돌려 드렸다”며 “이 세 가지 본질을 잊지 않을 때 우리의 신앙과 목회와 직장과 가정과 교회가 주 안에서 회복될 것”이라고 전했으며 본질을 담는 그릇으로 7가지 사항을 나눴다.


김선배 총장은 “지구촌교회의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하며 코로나19의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학교에 귀한 후원을 진행해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침신공동체가 큰 힘을 얻어 주께서 맡겨주신 사명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선배 총장의 축도로 예배를 마치고 참석자들은 엘림홀과 만나홀로 이동해 지구촌교회에서 제공한 오찬을 나누며 교제의 시간을 가진 뒤 새롭게 리모델링 된 대학의 시설을 둘러봤다.
특별히 시설 투어 중 도서관 로비에서 최성은 목사의 인도로 지구촌교회 성도들이 침례신학대학교 총장을 위해, 교직원과 학생들을 위해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날 대학예배는 코로나 19 예방 차원에서 대학은 철저한 방역시스템을 갖추고, 참석자들은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가운데 일정한 거리를 두고 앉아서 예배가 진행됐다.


이송우 부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동해안 산불피해지역 격려금 전달식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는 지난 7월 20일 경북 울진 산돌교회(이학규 목사)에서 동해안 산불피해지역 격려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1부 예배는 총회 사회부장 안경수 목사(아름다운)의 사회로 고숙환 목사(죽변)가 기도하고 고명진 총회장이 말씀을 전했다. 고명진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우리가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사람들이라는 사실을 누구나 다 알고 있지만 실제로 그 사랑을 실천하고 있는지는 우리의 심령이 변화되고 성령의 충만함이 이뤄지지 않는다면 불가능한 일”이라며 “그리스도의 사랑이 진정으로 전해지고 나눠지도록 하기 위해서는 바로 고통받는 이웃을 돌보고 함께 마음을 품어주는 것이 필요하다. 지금 우리가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웃을 생각하고 교회를 생각하는 마음에서 시작되며 작은 마음들이 모여 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해 나가야 할 때”라고 위로하고 격려했다.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는 “뜻하지 않은 재난으로 고통을 당한 동해안 산불 피해 지역을 방문할 때마다 하루 속히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이 이곳에 실천되기를 소망하며 총회 차원에서 피해지역 복구와 재건을 위해 힘을 모으게 됐다”면서 “이를 위해 많은 교회들이 함께 기도로 동역하고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