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1 (목)

  • 흐림속초 20.1℃
  • 구름많음동두천 20.5℃
  • 구름많음파주 20.6℃
  • 구름많음대관령 18.0℃
  • -춘천 22.5℃
  • 북강릉 19.8℃
  • 흐림강릉 20.3℃
  • 흐림동해 19.6℃
  • 흐림서울 21.9℃
  • 인천 20.9℃
  • 수원 21.7℃
  • 구름많음영월 24.1℃
  • 대전 21.6℃
  • 흐림대구 24.1℃
  • 흐림울산 24.7℃
  • 흐림광주 23.0℃
  • 흐림부산 23.3℃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3.3℃
  • 흐림성산 24.4℃
  • 구름많음서귀포 26.0℃
  • 구름많음강화 20.9℃
  • 구름많음양평 24.3℃
  • 구름많음이천 23.7℃
  • 구름많음보은 21.7℃
  • 구름많음천안 22.4℃
  • 구름많음부여 21.2℃
  • 구름많음금산 20.7℃
  • 구름많음김해시 25.9℃
  • 흐림강진군 22.9℃
  • 흐림해남 23.0℃
  • 흐림고흥 23.1℃
  • 구름많음봉화 26.1℃
  • 구름많음문경 25.7℃
  • 구름많음구미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많음거창 24.1℃
  • 구름많음거제 23.7℃
  • 구름많음남해 25.2℃
기상청 제공

전도몽상(顚倒夢想)

장희국 목사의 복음 이야기-8

장희국 목사
문화교회

사람을 위해 돈을 만들었는데 돈에 너무 집착하다 보니 사람이 돈의 노예가 됩니다.
몸을 보호하기 위해 옷이 있는데 너무 좋은 옷을 입으니 내가 옷을 보호하게 됩니다.
사람이 살려고 집이 있는데 집이 너무 좋고 집안에 비싼 게 너무 많으니 사람이 집을 지키는 개가 됩니다.


이런 것을 전도몽상(顚倒夢想)이라고 합니다. 자기도 모르게 어느 순간 거꾸로 되는 것입니다. 인생에 너무 많은 의미를 부여하니까 의미의 노예가 되고 행복하지 못한 겁니다.  전도(顚倒)는 모든 사물을 바르게 보지 못하고 거꾸로 보는 것이고 몽상(夢想)은 헛된 꿈을 꾸고 있으면서도 그것이 꿈인 줄을 모르고 현실로 착각하고 있는 것을 말합니다.


① 많은 것을 곁에 두고 다 써보지도 못하고 죽어가는 이상한 현대인(現代人)
② 미래의 노후 대책 때문에 오늘을 행복(幸福)하게 살지 못하는 희귀병에 걸린 현대인(現代人)
③ 나누면 행복(幸福)이 온다는 지극히 평범한 사실을 알고도 사랑하지 못하는 장애를 가진 현대인(現代人)


④ 사랑할 수 있는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사실을 알고도 사랑하지 못하는 바보 같은 현대인(現代人)
⑤ 늘 행복(幸福)을 곁에 두고도 다른 곳을 해매며 찾아다니다가 일찍 지쳐버린 현대인(現代人)
⑥ 결국 서로가 파멸의 길로 간다는 사실을 알고도 자연, 지구 파괴의 길로 버젓이 걷는 우매한 현대인(現代人)


⑦ 벌어 놓은 재산은 그저 쌓아 놓기만 했지 정작 써 보지도 못하고 자식 재산 싸움으로 갈라서게 만드는 이상한 부모들이 너무 많이 존재하는 현대인(現代人)
⑧ 시간을 내어 떠나면 그만인 것을 앉아서 온갖 계산에 미리 싸매가며 끝내는 찾아온 소중한 여행의 기회도 없애 버리는 중병에 걸린 현대인(現代人)
⑨ 이 모든 전도몽상(顚倒夢想)에 헤매는 현대인(現代人)이 오늘 날 바로 내 자신과 여러분이 아닐까요?


“하나님은 이르시되 어리석은 자여 오늘밤에 내 영혼을 도로 찾으리니 그러면 내 준비한 것이 누구의 것이 되겠느냐 하셨으니”(눅12:20)



배너
배너
하늘비전교회 본보 헌신예배 드려 가나중앙지방회 하늘비전교회(오관석 원로목사, 오영택 목사)는 지난 6월 30일 주일 오후 응답받는 예배 시간에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와 직원들을 초청해 신문사 헌신예배로 드렸다. 이어 오영택 목사는 문서 선교사역의 힘을 보태고자 귀중한 헌금을 본사에 후원했다. 이날 본보 사장 신철모 목사는 “사명자의 생명”(막5:25~34)이란 제목으로 하늘비전 오관석 원로목사와의 소중한 관계를 강조한 신철모 목사는 “성도의 생명은 믿음을 의미하며 믿음이 없다면 그것은 죽음을 의미한다”면서 “믿음이 우리 안에 항상 내재되어 있도록 근신하여 깨어 기도하며 말씀을 사모하고 예배를 통해 주신 말씀을 나에게 주시는 영생의 말씀으로 믿고 지켜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하나님이 우리를 지명하시고 부르신 뜻을 확실히 믿을 때, 우리를 이 세상 끝 날까지 책임져주신다는 사실을 기억하며 받은 소명으로 하나님께 헌신해야 할 것”이라며 “오늘 본문에 등장한 여인도 세상 모든 수단으로 병을 고치지 못했지만 결국 예수님을 만나 모든 것을 해결 받았기에 오늘 우리에게도 이런 주님이 함께 하심을 믿으며 살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영택 목사(사진)는 “교단의 귀한 소식을 전하는 유일한 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