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속초 26.1℃
  • 흐림동두천 25.8℃
  • 구름많음파주 26.5℃
  • 구름많음대관령 23.5℃
  • -춘천 26.1℃
  • 구름조금북강릉 25.5℃
  • 맑음강릉 27.1℃
  • 구름조금동해 24.2℃
  • 흐림서울 26.9℃
  • 구름많음인천 26.5℃
  • 흐림수원 27.3℃
  • 흐림영월 24.8℃
  • 구름많음대전 27.6℃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30.3℃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9.9℃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조금제주 29.5℃
  • 구름조금성산 30.0℃
  • 구름많음서귀포 29.1℃
  • 구름많음강화 28.2℃
  • 흐림양평 26.1℃
  • 구름많음이천 27.0℃
  • 흐림보은 28.4℃
  • 구름많음천안 27.9℃
  • 구름많음부여 28.6℃
  • 흐림금산 28.0℃
  • 흐림김해시 29.6℃
  • 구름많음강진군 28.5℃
  • 구름많음해남 28.0℃
  • 구름많음고흥 27.8℃
  • 흐림봉화 26.3℃
  • 흐림문경 29.2℃
  • 흐림구미 26.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창 25.2℃
  • 맑음거제 30.9℃
  • 구름조금남해 30.6℃
기상청 제공

기고

보상의 종류

하늘붓 가는대로 -127

권혁봉 목사
한우리교회 원로

열심히 공부해서 명문대학 출신자가 된 사람에겐 개인의 명예나 지위 그리고 높은 경제 대우를 받는다. 동물의 세계에서 힘센 놈이 암컷을 차지하는 것이나 다름없이 성공한 사람이 미인을 아내로 맞고 있다는 것이 숨길 수 없는 현상 아닌가. 운동을 잘해서 유명한 금메달을 딴 사람은 명예나 부가 보상으로 따른다.
한국에서는 모 경기에서 우승한 선수들은 군면제라는 특혜보상도 줬는데 지금 그 제도를 고려할 것이라 했다.


 세상에는 보통 보상(補償)때문에 돌아가는 시스템 같다. 교통사고로 죽은 자도 보상을 받고 공장에서 일하다가 당한 부상과 죽음에도 보상이 따른다. 사람의 액션에는 거의 보상이 따른다.
식당종업원이 숟가락 놓아주고 호텔사람이 손님의 가방 끈 하나 만져줬다고 꼭 팁 이란 것이 있는데 그게 다 보상 개념에 속한다.


독일의 사상가인 토마스 아 켐피스가 말한 이론에는 “사람들은 작은 보상을 받기위해서는 장거리 여행에 항상 바쁘지만 영생보상을 위해서는 한발자국 뛰기도 힘들어 한다”고 했다.
보상 없이는 온 세상이 목석처럼 꼼짝 안하는 것 같다. 길들인 동물들이 어쩌면 저렇게 재주를 잘 부리나 했더니 그들에게도 보상이 따라 주었기 때문이었다. 단지 사람 관계와는 다르게 고통을 가하는 책벌 조련이 있기도 했다. 물개가 관중 앞에서 쇼를 한 뒤엔 조련사의 손에 꽁치 대가리를 흠모한다.


큰 고래놈도 멋진 묘기를 보낸 뒤에 조련사가 던지는 명태 대가리를 학수고대 한다.
코끼리가 어쩌면 그렇게 순응하는 재주를 부릴까 했더니 재주 훈련 끝에 물론 보상이 따르지만 듣건데 조련사가 예리한 칼날로 엉덩이를 찔러서 고분고분하게 만들었기 때문이라고 한다.
나에겐 유명한 기독교 스피커 지그 지글라(Zig Ziglar)가 ‘Better than good’이란 저술을 겨울 바기오 방문차 필리핀 침례신학교 도서관에서 탐독할 기회가 있었다.


지글라가 더 좋은 삶을 위해서는 3D(passion 열정, peak performance 성취, purpose 목적)가 있다고 했다. 참 인생의 의미는 하나님의 목적을 이루는 것이라 했는데 이에 따른 보상이 있다고 했다.
지글라가 말한 보상 개념이 아주 인상적이었다. “나는 다른 사람의 삶의 변화를 보는 것과 다른 사람의 필요가 채워지는 것을 보는 것으로 계속해서 보상을 받고 있는 중이다(I am continually rewarded by seeing lives changed, by seeing people’s needs met).”


사람들의 보상 개념은 자기중심으로 유익한 것인데 비해 참 그리스도인의 보상 개념을 자기의 활동으로 인해 타인에게 돌아가는 유익됨을 보는 것이라 했었다.
지글라의 보상 개념에 내가 하나님이 영광 받으시는 것을 보는 것으로(by seeing God glorified) 나는 최상의 보상을 받는다고 생각한다.


그리스도인의 보상 개념의 근원은 예수의 십자가상의 피 흘리심이다. 예수께서 피 흘리심은 예수자신에게 돌아가는 보상이 아니라 죄인이 사죄 받고 의인이 되서 하나님 백성이 되는 것을 보시는 데에 있었다.
그리고 자기를 보내신 하나님 아버지께 영광 돌리심이 보상이었다. 하긴 세상개념의 보상을 십자가상의 희생에 붙여 설명하기조차 불가한 일일지도 모른다. 보상으로 말하자면 그렇다라는 것이다.
예수는 아예 보상 개념조차 없으셨다.



배너
배너
침례교 역사신학회 일본 역사탐방 침례교역사신학회(회장 임공열 목사, 사무총장 안중진 목사)는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1일까지 ‘조선의 마게도냐인’으로 알려진 이수정의 흔적을 찾아 일본 역사 탐방을 진행했다. 역사신학회 회원 15명이 함께한 이번 탐방은 조선으로 선교사들을 파송해 주도록 미국 선교지에 호소하여 알렌, 헤론, 언더우드, 아펜젤라 등이 조선의 선교사로 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이수정과 조선의 선교에 있어 일본의 역할이 무엇이었는지를 탐방하는 것이 목적이었다. 역사신학회 탐방일행은 첫 날 1919년 3월 1일, 3.1운동의 직접적 계기가 된 2.8 독립선언의 현장이었던 조선 기독교 청년회관을 찾아 조선의 분개와 독립의 서막이었던 조선 유학생들이 품었던 독립에 대한 열망과 함성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담긴 선언문 등 기타 역사 자료들을 관람한 후 이수정이 일본에서 예수를 믿고 세례받은 시바교회(전 노월정교회)를 방문해 이수정이 예수를 믿게 된 과정과 세례를 받은 과정 등에 대해 현 담임목사로부터 자세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 일본 요코하마로 이동해 일본 개항초기 선교사들이 일본 선교를 위해 잠시 기숙했던 성불사와 종흥사, 최초 장로교회 선교사 루미스가 설립한 요코하마 시로교회, 이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