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6 (금)

  • 구름조금속초 26.1℃
  • 흐림동두천 25.8℃
  • 구름많음파주 26.5℃
  • 구름많음대관령 23.5℃
  • -춘천 26.1℃
  • 구름조금북강릉 25.5℃
  • 맑음강릉 27.1℃
  • 구름조금동해 24.2℃
  • 흐림서울 26.9℃
  • 구름많음인천 26.5℃
  • 흐림수원 27.3℃
  • 흐림영월 24.8℃
  • 구름많음대전 27.6℃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30.3℃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조금부산 29.9℃
  • 구름많음고창 27.4℃
  • 구름조금제주 29.5℃
  • 구름조금성산 30.0℃
  • 구름많음서귀포 29.1℃
  • 구름많음강화 28.2℃
  • 흐림양평 26.1℃
  • 구름많음이천 27.0℃
  • 흐림보은 28.4℃
  • 구름많음천안 27.9℃
  • 구름많음부여 28.6℃
  • 흐림금산 28.0℃
  • 흐림김해시 29.6℃
  • 구름많음강진군 28.5℃
  • 구름많음해남 28.0℃
  • 구름많음고흥 27.8℃
  • 흐림봉화 26.3℃
  • 흐림문경 29.2℃
  • 흐림구미 26.0℃
  • 흐림경주시 29.5℃
  • 흐림거창 25.2℃
  • 맑음거제 30.9℃
  • 구름조금남해 30.6℃
기상청 제공

교계

극동방송 제25회 전국복음성가경연대회 개최


극동방송(이사장 김장환 목사)은 지난 8월 7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제25회 전국복음성가경연대회를 개최했다.


극동방송 전국복음성가경연대회는 1981년부터 시작된 오랜 역사와 전통을 유지하고 있는 찬양 오디션으로 그동안 많은 크리스천 뮤지션을 배출하며 기독교 음악 문화를 선도해 왔다. 지난 24회부터 ‘가스펠싱어’라는 타이틀로 새롭게 변화를 시도한 극동방송 전국복음성가경연대회는 올해도 ‘가스펠싱어 2019’라는 타이틀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는 역사상 가장 많은 1191명의 지원자가 신청해 3차례의 예선을 거쳐 최종 11팀과 창작곡이 선발됐다.


최종 11개 팀은 전국 최고의 실력을 뽐내며 팝페라, 발라드, 워십, 포크, 클래식, 성악 등 각자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하며 열띤 경연을 펼쳤다. 이번 제25회 극동방송 전국복음성가대회 대상은 개인부문과 팀부문 총 두 분야로 주어졌다. 개인부문 대상은 하은에게 주어졌으며 팀부문은 제이스가 차지했다. 그리고 금상은 김현선, 은상 헤노테스, 동상 임진웅, 장려상은 필로스에게 주어졌다.


이밖에도 인기상에 헤노테스, 우정상 라이트하우스, 음반기획상 하은, PD상에 제이스, 그리고 방청객 투표 인기상은 쟁과 자가들에게 주어졌다. 작곡상은 송라이팅 부문에 당선된 작곡가 차수진 씨의 ‘나 때문에’가 차지했다. 한편 대상은 개인부문과 팀부문에 각 1000만원씩, 그리고 금상은 500만원, 은상은 300만원, 동상은 200만원과 상패가 주어졌다. 그 외의 수상자들에게도 상금과 상패가 수여됐다.


극동방송 이사장 김장환 목사는 “찬양을 기뻐하시는 하나님께 영광을 올려드리기 위해 극동방송은 끊임없이 이 땅에 찬양이 울려 퍼지도록 이 찬양의 축제를 38년 동안 개최해 왔다”며 “앞으로도 극동방송 전국복음성가경연대회를 통해 주님의 사랑이 더 널리 전파되도록 다음세대의 찬양사역자를 계속 발굴하는데 더욱 정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
침례교 역사신학회 일본 역사탐방 침례교역사신학회(회장 임공열 목사, 사무총장 안중진 목사)는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1일까지 ‘조선의 마게도냐인’으로 알려진 이수정의 흔적을 찾아 일본 역사 탐방을 진행했다. 역사신학회 회원 15명이 함께한 이번 탐방은 조선으로 선교사들을 파송해 주도록 미국 선교지에 호소하여 알렌, 헤론, 언더우드, 아펜젤라 등이 조선의 선교사로 오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이수정과 조선의 선교에 있어 일본의 역할이 무엇이었는지를 탐방하는 것이 목적이었다. 역사신학회 탐방일행은 첫 날 1919년 3월 1일, 3.1운동의 직접적 계기가 된 2.8 독립선언의 현장이었던 조선 기독교 청년회관을 찾아 조선의 분개와 독립의 서막이었던 조선 유학생들이 품었던 독립에 대한 열망과 함성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담긴 선언문 등 기타 역사 자료들을 관람한 후 이수정이 일본에서 예수를 믿고 세례받은 시바교회(전 노월정교회)를 방문해 이수정이 예수를 믿게 된 과정과 세례를 받은 과정 등에 대해 현 담임목사로부터 자세한 설명을 들었다. 이어 일본 요코하마로 이동해 일본 개항초기 선교사들이 일본 선교를 위해 잠시 기숙했던 성불사와 종흥사, 최초 장로교회 선교사 루미스가 설립한 요코하마 시로교회, 이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