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속초 20.9℃
  • 맑음동두천 25.1℃
  • 맑음파주 23.9℃
  • 맑음대관령 19.2℃
  • -춘천 24.6℃
  • 맑음북강릉 21.1℃
  • 맑음강릉 23.3℃
  • 맑음동해 19.4℃
  • 맑음서울 25.1℃
  • 맑음인천 22.9℃
  • 맑음수원 24.3℃
  • 맑음영월 24.1℃
  • 맑음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6.5℃
  • 맑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5.7℃
  • 맑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5.4℃
  • 흐림제주 19.2℃
  • 구름많음성산 23.2℃
  • 흐림서귀포 21.1℃
  • 맑음강화 24.1℃
  • 맑음양평 25.0℃
  • 맑음이천 24.7℃
  • 맑음보은 25.1℃
  • 맑음천안 23.9℃
  • 맑음부여 25.4℃
  • 맑음금산 25.2℃
  • 맑음김해시 26.6℃
  • 구름많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해남 24.0℃
  • 구름조금고흥 25.3℃
  • 구름많음봉화 23.9℃
  • 맑음문경 25.1℃
  • 맑음구미 24.7℃
  • 구름조금경주시 27.1℃
  • 맑음거창 25.6℃
  • 구름조금거제 25.4℃
  • 구름조금남해 25.6℃
기상청 제공

기독교문화

밀알첼로앙상블 날개 ‘그레이트 뮤직 페스티벌‘서 우수상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에서 운영하는 장애인 첼로앙상블 ‘날개’가 지난 10월 23일 서울 광진구에서 열린 제3회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 ‘그레이트 뮤직 페스티벌(GREAT MUSIC FESTIVAL)’의 본선무대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그레이트 뮤직 페스티벌은 발달장애인들이 재능을 뽐낼 수 있는 무대를 통해 사회와 소통하는 장을 마련하고자 시작된 국내 최초 음악 경연 축제다. 하트하트재단이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SK이노베이션, SM엔터테인먼트, 한국케이블방송협회가 후원했다.


이번 대회는 전국 전국 26개팀 총 315명이 참가해 예선과 본선 경연을 거쳐 최종 우승팀이 정해졌다. 날개는 이번 본선 무대에서 영화 인어공주의 OST인 ‘언더 더 씨’를 연주해 우수상을 거머쥐었다.
밀알첼로앙상블 날개는 사회 속에서 고립되기 쉬운 발달장애 아동·청소년들에게 음악으로 소통의 통로를 제공하고자 2012년 밀알복지재단에서 창단한 첼로앙상블이다.


코리안리 후원으로 14명의 단원들이 음악교육과 연주활동 등을 지원받으며 전문연주자로 성장하고 있다.
심사에 참여한 정무성 숭실사이버대학교 총장은 “연주를 듣는데 바닷속 상상의 나래가 펼쳐질 정도로 훌륭했던 연주”라며 “장애와 비장애를 떠나 첼리스트로써 우뚝 선 날개의 모습이 아름답고 위대하다. 여러분이 정말 자랑스럽다”고 평가했다.


범영수 차장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