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5 (토)

  • 흐림속초 30.6℃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많음파주 25.7℃
  • 흐림대관령 22.1℃
  • -춘천 27.7℃
  • 흐림북강릉 25.6℃
  • 흐림강릉 28.6℃
  • 흐림동해 24.6℃
  • 구름조금서울 26.8℃
  • 구름많음인천 25.7℃
  • 구름많음수원 27.8℃
  • 구름많음영월 25.2℃
  • 맑음대전 30.0℃
  • 구름많음대구 33.9℃
  • 구름조금울산 32.0℃
  • 맑음광주 29.8℃
  • 맑음부산 27.7℃
  • 맑음고창 28.9℃
  • 구름조금제주 30.7℃
  • 맑음성산 28.4℃
  • 구름조금서귀포 27.2℃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조금양평 26.1℃
  • 구름조금이천 27.1℃
  • 구름조금보은 27.6℃
  • 구름많음천안 28.9℃
  • 맑음부여 27.6℃
  • 맑음금산 29.6℃
  • 구름조금김해시 29.4℃
  • 맑음강진군 28.3℃
  • 맑음해남 27.6℃
  • 맑음고흥 27.7℃
  • 흐림봉화 25.0℃
  • 구름많음문경 28.0℃
  • 구름많음구미 30.8℃
  • 구름많음경주시 30.4℃
  • 구름조금거창 28.1℃
  • 구름조금거제 27.2℃
  • 맑음남해 28.5℃
기상청 제공

목산마을

전체기사 보기

돌 틈 사이

시와 함께 하는 묵상-11 임경미 사모 비전교회

날아가는 씨앗들 뿌리내릴 수 있게 기어가는 벌레들 피할 수 있게 흘러가는 빗물들 스밀 수 있게 때론, 피어난 풀꽃을 보고 살아갈 용기를 얻을 수 있게 쉬어가는 벌레를 보고 피할 길 있음을 깨달을 수 있게 스며든 빗물을 보고 저 멀리 바다를 꿈꿀 수 있게 틈을 지켜주기 비움의 자리에서 조금만 조금만 더, 머무를 수 있게 돌 틈 사이에 피어난 모든 풀은 우리에게 생명의 소중함뿐만 아니라 살아갈 용기를 준다. 한줌의 흙이라도 뿌리내릴 수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날아가 꽃을 피우는 끈질긴 생명력에 우리는 힘을 얻는다 그러나 돌 틈 사이에 머무는 것들이 어찌 풀뿐이겠는가? 보도블록 돌 틈 사이에서는 사람들 발길에 밟힐지도 모를 수많은 벌레가 쉬어가기도 하고, 쏟아지는 빗방울들이 스며 지하수로 모여들기도 한다. 때론 사람들의 발길을 피해 쉼을 얻는 벌레를 바라보며 우리의 삶도 저들처럼 피할 길이 열려 있겠구나 깨닫기도 하고, 빗방울이 모여 강으로 바다로 흘러가듯 우리도 한 방울씩 스미다 보면 마침내 목적지에 다다를 수 있겠구나 꿈도 꿀 수 있게 된다. 그러므로, 우리들은 이제 그 ‘틈’을 지켜야 한다. ‘비움’의 자리에 서서, 살아갈 용기와 피할 길과 이루어야 할 꿈을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