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4 (금)

  • 흐림속초 23.1℃
  • 구름많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파주 24.4℃
  • 흐림대관령 22.0℃
  • -춘천 24.8℃
  • 흐림북강릉 23.9℃
  • 흐림강릉 25.8℃
  • 흐림동해 19.8℃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많음인천 24.3℃
  • 구름많음수원 26.8℃
  • 구름많음영월 24.9℃
  • 흐림대전 24.6℃
  • 흐림대구 23.2℃
  • 흐림울산 22.2℃
  • 광주 22.4℃
  • 부산 23.0℃
  • 흐림고창 22.4℃
  • 제주 19.8℃
  • 흐림성산 20.7℃
  • 흐림서귀포 22.0℃
  • 구름많음강화 24.1℃
  • 흐림양평 25.3℃
  • 구름많음이천 25.5℃
  • 흐림보은 23.2℃
  • 흐림천안 22.1℃
  • 구름많음부여 24.8℃
  • 흐림금산 23.5℃
  • 흐림김해시 21.4℃
  • 흐림강진군 21.6℃
  • 흐림해남 20.0℃
  • 흐림고흥 21.5℃
  • 흐림봉화 22.0℃
  • 흐림문경 23.1℃
  • 흐림구미 23.0℃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창 21.1℃
  • 흐림거제 22.4℃
  • 흐림남해 20.7℃
기상청 제공

교계

기아대책 ‘에클레시아클럽’ 발족


한국 교회의 나눔과 섬김을 회복하고 독려하는 모임이 발족했다.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지난 5월 30일 서울 여의도 CCMM빌딩 루나미엘레홀에서 ‘에클레시아클럽’ 발족식을 개최했다.
에클레시아클럽은 나눔과 섬김 활동에 앞장서는 기아대책 후원교회 모임으로, 1억 원 이상을 기부하거나 기부하기로 약정한 교회를 대상으로 한다. 기아대책은 지난 30년 간 떡과 복음을 전세계에 전하기 위한 사역을 전국 9000여 개의 교회와 함께 이어왔으며, 이번 에클레시아클럽 발족은 한국교회와 기아대책의 오랜 동반성장의 결실이라고 의의를 설명했다.


이날 행사는 기아대책 유원식 회장, 한국교회총연합 박종철 공동 대표회장(침례교 총회장)과 전국 각 지역의 교회와 기아대책 관계자 70여 명이 참석했다. 에클레시아클럽은 상하이한인연합교회, 군산성광교회, 원천교회, 염광교회, 수원성교회 등 30여 개 교회가 초대 멤버로 위촉됐다.
이날 박종철 대표회장은 축사를 전하며, 시무하고 있는 전주 새소망교회에서도 1억 원을 후원하고 에클레시아클럽에 함께 하기로 약정했다.


기아대책 전응림 부회장은 “떡과 복음을 소외된 이웃들에게 전하는 한국 교회의 소명을 실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미션NGO로서의 역할이라고 생각한다”며 “교회마저 부(富)를 추구한다는 비판받는 때에 교회의 선한 영향력을 전파할 수 있는 모임을 만들었다”고 에클레시아클럽 발족 취지를 설명했다. 에클레시아클럽에 가입한 교회는 기아대책의 아동결연, 해외 교회 건축 및 목회자 양성, 수자원 개발, 교육 사업 등에 대한 기부를 통해 나눔과 선교를 이어갈 수 있도록 기아대책과 협력한다. 연 1회 에클레시아클럽 정기 모임을 진행하며, 정기적으로 국내외 봉사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이송우 부장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