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속초 31.6℃
  • 흐림동두천 24.2℃
  • 흐림파주 24.8℃
  • 흐림대관령 23.7℃
  • 흐림춘천 26.6℃
  • 북강릉 29.1℃
  • 흐림강릉 31.2℃
  • 흐림동해 30.9℃
  • 서울 28.0℃
  • 천둥번개인천 25.0℃
  • 수원 28.6℃
  • 흐림영월 27.6℃
  • 흐림대전 29.7℃
  • 흐림대구 32.2℃
  • 흐림울산 31.4℃
  • 구름많음광주 30.6℃
  • 흐림부산 30.4℃
  • 흐림고창 31.0℃
  • 구름많음제주 34.0℃
  • 구름많음성산 32.0℃
  • 구름많음서귀포 30.9℃
  • 흐림강화 25.1℃
  • 흐림양평 27.0℃
  • 흐림이천 28.4℃
  • 흐림보은 29.1℃
  • 흐림천안 28.8℃
  • 흐림부여 29.6℃
  • 흐림금산 30.9℃
  • 흐림김해시 31.4℃
  • 구름많음강진군 31.4℃
  • 구름많음해남 30.9℃
  • 흐림고흥 29.8℃
  • 흐림봉화 26.9℃
  • 흐림문경 29.4℃
  • 흐림구미 31.2℃
  • 흐림경주시 31.7℃
  • 흐림거창 30.7℃
  • 구름많음거제 29.6℃
  • 흐림남해 30.3℃
기상청 제공

선교편지

전체기사 보기

전쟁위기 우크라이나를 탈출하다

안녕하세요. 저는 FMB 소속으로 우크라이나에서 사역하고 있는 한재성 선교사입니다. 지난 2004년도 카자흐스탄에서의 순교사건(김진희 선교사)으로 인해, 다시 카자흐로 돌아가지 못하고 주님의 인도하심으로 2006년도에 동유럽 땅 끝나라 우크라이나로 들어와 사역하고 있습니다. 역사적으로 우크라이나는 러시아와 한 몸을 이루었던 구소련 70년의 시간을 1991년에 종식함으로 독립국으로 출범한 지 이제 31년째가 됐습 니다. 그러나 러시아 푸틴 대통령의 정치적 야욕은 옛소련 땅이었던 주변국들에게 여전히 위협적인 존재로 군림하고 있습니다. 우크라이나 역시 예외가 될 수 없었음은 지난 2014년도에 크림반도를 무력으로 병합하는 사건을 시점으로 동부 우크라이나 돈바스 지역 2개 주를 자국으로 편입시키려는 시도를 진행해 왔습니다. 이에 우크라이나 정부는 자국의 힘으로는 러시아의 침략을 막아낼 수 없다는 판단에 속히 EU와 NATO 가입을 서둘러 진행했습니다. 러시아는 우 크라이나의 친 유럽화 행보를 두고만 볼 수 없었 기에 이번 대대적인 군사훈련을 통해 우크라이나를 전쟁의 위기로 몰아가고 있는 형국에 이르렀습니다. 러시아의 침공이 임박해 오면서 우크라이나의 모든 선교사들은



Today's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총회·기관

더보기
총회 동해안 산불피해지역 격려금 전달식 우리교단 총회(총회장 고명진 목사)는 지난 7월 20일 경북 울진 산돌교회(이학규 목사)에서 동해안 산불피해지역 격려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1부 예배는 총회 사회부장 안경수 목사(아름다운)의 사회로 고숙환 목사(죽변)가 기도하고 고명진 총회장이 말씀을 전했다. 고명진 총회장은 설교를 통해, “우리가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는 사람들이라는 사실을 누구나 다 알고 있지만 실제로 그 사랑을 실천하고 있는지는 우리의 심령이 변화되고 성령의 충만함이 이뤄지지 않는다면 불가능한 일”이라며 “그리스도의 사랑이 진정으로 전해지고 나눠지도록 하기 위해서는 바로 고통받는 이웃을 돌보고 함께 마음을 품어주는 것이 필요하다. 지금 우리가 동해안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웃을 생각하고 교회를 생각하는 마음에서 시작되며 작은 마음들이 모여 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해 나가야 할 때”라고 위로하고 격려했다. 총회 총무 김일엽 목사는 “뜻하지 않은 재난으로 고통을 당한 동해안 산불 피해 지역을 방문할 때마다 하루 속히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이 이곳에 실천되기를 소망하며 총회 차원에서 피해지역 복구와 재건을 위해 힘을 모으게 됐다”면서 “이를 위해 많은 교회들이 함께 기도로 동역하고 후원